[포토] ‘뮤지션유니온’ 광장에서 음악으로 ‘박근혜 퇴진 요구’

'박근혜 퇴진' 을 요구하며 음악으로 시위

미디어인디 전성훈 | 입력 : 2014/06/02 [21:08]
▲ 미디어인디 전성훈


음악인 20여명이 모여 박근혜 퇴진을 요구하고 나섰다.


지난 31일(토) 광화문광장 이순신 동상앞에 모인 음악인들은 각자의 음악으로 “이번 세월호 참사를 기억하고, 박근혜 정부의 퇴진을 요구한다” 고 밝혔다.

인디뮤지션을 비롯해 ‘돌을 닦다’의 도예가 박정홍氏는 흙을 빚어 구운 도자 조약돌을 가져와 무료로 나누어 주면서 광장에 있는 어린이들과 어머니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한편, 음악인들은 한자리에서 같이 공연을 할 수 없다는 경찰의 요구로 광장에 각각 흩어져 2시간 정도 시민들에게 ‘세월호 참사를 잊지말아야한다’, ‘박근혜 사퇴’의 메시지를 음악으로 표현해 전달했다.





▲     © 미디어인디 전성훈



▲ 


▲     © 미디어인디 전성훈






▲     © 미디어인디 전성훈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촛불집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