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지사 혼전속 역전, 최문순 후보 당선 확정

서울의소리 | 입력 : 2014/06/05 [04:22]
6,4 지방선거 강원지사 선거에서 개표가 시작된 뒤 계속 1위 자리를 유지해온 최흥집 새누리당 후보가 5일 새벽 1시 즈음 최문순 새정치민주연합 후보에게 밀려 2위로 내려섰다.

그러나 잠시 후 다시 최흥집 후보에게 1위 자리를 내주며 밀리던 최문순 후보는 새벽 3시 즈음부터 승기를 잡고 리드하기 시작해 3~6천여 표를 계속 앞서가며 1위를 지켜나갔다.
   
5일 오전 6시40분 개표율 98.6%에 이르기까지 격차를 벌리면서 최문순 후보는 득표율 49,7%에 11,638표차로 당선이 확실해 졌다.
   


최문순 후보가 강원 도지사 재선에 성공함으로서 강원도 경제 발전의 발판을 마련하는데 힘을 받아 더욱 매진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