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시USA, 세월호특별법 제정촉구 뉴욕타임즈 3차광고 모금시작

오는 16일까지 ‘인디고고’서 모금 진행..,박근혜가 결단하라!

서울의소리 | 입력 : 2014/09/10 [20:31]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미주 한인동포들의 뉴욕타임스(이하 NYT) 3차 광고 모금 운동이 시작됐다.

 

9일 미주 한인 여성 웹사이트 ‘미시USA’는 “오는 22일 월요일판 NYT에 박근혜가 볼 수 있고 읽을 수 있는 세월호 특별법 수용 촉구 광고를 내자는 의견이 미시USA 게시판에 올려졌다”며 “수 백개의 지지 댓글들이 달려 3차 광고를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광고 금액을 모금 중인 크라우드펀딩 사이트인 ‘인디고고(Indiegogo)’에는 10일 현재 많은 네티즌들의 참여가 이어지고 있다.

 

미시 USA관계자는 “‘유민아빠’ 김영오씨가 46일씩 단식을 하고, 수 만명의 시민들이 촛불집회 단식 릴레이를 하며 요구해도 듣는지 못 듣는지 알 수조차 없는 정권이 박근혜 정권”이라며 “박근혜가 부디 이 광고를 보고 대통령 스스로가 약속하고, 국민이 함께 촉구하는 세월호 특별법 제정에 결단을 내려주시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5만8,273달러를 목표로 진행되는 이번 모금 운동은 오는 16일(미국시각)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10일 오후 5시 30분(한국시각) 현재 약 1만 2752달러가 모금되어 목표치의 22%를 달성했다.

 

자세한 모금 방법은 인디고고 ‘NYT 3차 광고 모금 홈페이지(http://igg.me/at/SewolTruth)’에서 확인 할 수 있다. (☞ 인디고고 바로가기)

 

한편, 미시USA은 지난달 17일 <NYT>에 세월호 참사를 규탄하고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2차 광고를 게재한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미국교포 14/09/11 [06:14]
$20,670 35% ... 그런데 왜 나한데는 연락이 안 오는가요? 오기를 기다리고 있건만 ^^ .... 흑 흑 흑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