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중근 의사 혈서와 박정희 혈서...그리고 현재

대한민국은 박정희는 찬양하고...독립운동가 안중근은 기억하지 못합니다.

서울의소리 | 입력 : 2015/03/26 [00:28]

 

 

"일본인으로서 수치스럽지 않을 만큼의 정신과 기백으로 일사봉공(一死奉公)의 굳건한 결심입니다. 확실히 하겠습니다. 목숨을 다해 충성을 다할  각오입니다. 한 명의 만주국군으로서 만주국을 위해, 나아가 조국을 위해 어떠한 일신의 영달을 바라지 않겠습니다. 멸사봉공, 견마의 충성을 다할  결심입니다"

 

일제의  만주국육군군관학교에 고령으로 입학하지 못했던 박정희가 혈서를 쓴 일화는 매우 유명합니다.

 

혈서를 쓴다는 것은 의지 이상의 의지를 표현한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우리 민족사에서 또 하나의 혈서는 안중근 의사의 혈서가 있습니다. 늘  민족과 국가에 대한 염려와 충성 뿐이었던 그의 혈서에는 의사의 호연지기가 느껴집니다.

 

안중근  의사와 박정희 사이에는 또 하나의 공통 분모가 존재합니다. 바로 10월 26일 입니다. 1909년 10월 26일, 안중근 의사는 하얼빈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합니다.

 

그리고 정확히 70년 후인 1979년 10월 26일, 박정희 당시 대통령은 김재규에 의해 저격을 당합니다. 

 

우리  민족사에 선명하게 남은 두 장의 혈서, 그리고 70년의 시차를 둔 10월 26일의 총성. 그런데 지금의 대한민국은  박정희를  찬양하고, 독립운동가 안중근은 기억하지 못합니다.

 

정당하지 않은 방법으로 정권을 찬탈하고 부정하게 권력을 유지하고 불명예스럽게 퇴진했던 정권을 미화하고 미화를 넘어선 우상숭배의 부끄러운 모습이  아닐 수 없습니다.

 

다쓰러져가는 잊혀졌던 너무나 초라한 안중근 의사의 생가...

 

2015년 테마파크조성과 문화재지정 박정희 생가 그리고 추앙받는...

 

대한민국은 박정희는 찬양하고, ...

 

독립운동가 안중근은 기억하지 못합니다. ...

 

출처 - http://www.inven.co.kr/board/powerbbs.php?come_idx=2097&l=370627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