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언론..한국 경제의“시한폭탄 ”MERS“

서울의소리 | 입력 : 2015/06/15 [00:10]

MERS或成韩国经济的“定时炸弹”

한국 경제의“시한 폭탄”MERS“


2015년 6월 11일자(중국언론)中国日报网 중국일보망은 한국에서 확대하는 중동 호흡기 증후군(MERS)바이러스 감염에 대해서 "한국 경제의 『 시한 폭탄 』이 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MERS重创韩国旅游零售业

 

한국에서 MERS 감염이 확대되기 전부터 수출규모는 이미 5개월 연속 하락세를 보였으며 소비자 물가는 6개월 연속 1%대 상승으로 전체 산업 생산 2개월 연속 줄어들고 만약 담배가격을 인상하지 않았다 한국은 이미 4개월째 디플레이션,이다. 

 

중동호흡기 증후군(MERS)바이러스가 한국 경제로서는 엎친 데 덮친격이 아닐 수 없다. 
한국에서 MERS 감염이 확대되기 전에 중국인 관광객의 대규모 한국방문은 한국의 경제에 소매업과 관광업을 떠받쳐 왔던것은  틀림 없었지만. 그러나 MERS 감염이 퍼지자는 한국의 두 업계 모두 큰 타격을 받고 있다.

 

한국의 MERS충격은 아직 진정될 기미가 없어 일부에서는 "앞으로 한국 경제의『 시한 폭탄 』이 될 가능성이 있다"는 우려의 소리가 나오고 있다.

 

한국 관광당국의 통계에 따르면 6월 9일까지 총 약 5만명의 중국인 여행자가 한국 여행을 취소했고 서울중심 번화가 명동에서는 지역 전체의 매출이 전년동기 대비 50% 가까이 줄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전문가의 예측에서는  MERS가 한국 경제에 미치는 손실은 20조원이상에 이를것 이라고 했으며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들의 숫자도 이미 30% 감소했고 앞으로 관광객이 더욱 줄어들 경우 한국의 전체 경제에 타격이 클 전망이라고 한다

 

MERS或成韩国经济的定时炸弹”_网易新闻中心.....원문,클릭

3天前 - MERS或成韩国经济的定时炸弹” MERS重创韩国旅游零售业 中国日报网6月11日电(涂恬) 本就“抗性不佳”的韩国经济,当前正因为MERS的“突袭”而遭遇...

 

막걸리 대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