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재침략 노리는 '아베 방한 반대' 잇따라

서울의소리 | 입력 : 2015/11/02 [19:48]

 

일본총리 아베의 정상회담이 열린 2일 아베가 청와대로 향하는 이동로로 예상된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아베 방한 반대 기자회견을 벌이고 있다.

 

한일정상회담을 위한 일본총리 아베 신조의 방한에 시민단체들은 '일본군 위안부' 등 과거사 문제에 대한 사죄와 배상을 요구하면서 일제히 반대 목소리를 높였다.

    

사월혁명회, 전쟁반대평화실현국민행동, 참여연대 등 76개 시민·사회·종교단체들은 30일 오전 10시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베 일본 총리의 방한과 한일정상회담에 반대한다"고 밝혔다.

 

▲     © 서울의소리

 

이들은 일본이 위안부 문제 등 과거 침략 행위에 대해 공식적으로 사과나 반성하지 않고, 오히려 안보법제를 강행 처리해서 한반도 재침략을 노리고 있는 상황에서 박근혜가 한일정상회담을 추진하는 것을 납득키어렵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박근혜 대통령은 일본 정부에 식민지배 범죄에 대한 공식 사죄와 보상을 요구하고, 일본의 재무장에 대한 반대 입장과 자위대의 한반도 출병 불가 원칙을 천명하라"고 촉구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대협)는 이날 오전 11시 서울 중학동 일본대사관 앞에서 시민사회 요구서 발표 기자회견을 열어 아베 총리에게 '위안부 문제에 대한 국가적·법적 책임을 인정하고 이행하라'고 촉구했다.

 

▲     © 서울의소리

 

이들은 김복동·길원옥·이용수 할머니 등 위안부 피해 할머니 47명과 정대협·나눔의집 등 167개 단체, 그리고 각계 개인 1천477명 이름으로 발표한 요구서에서 "위안부 문제에 대한 일본 정부의 공식 사죄와 법적 배상을 촉구하고, 자위대의 한반도 진출 불가 원칙을 천명하라"고 박근혜에게 요구했다.

 

정대협은 이날 일본 시민단체들의 모임인 '일본군위안부문제해결전국행동'이 "피해 당사자가 받아들일 수 있는 해결책이 제시돼야 한다"며 내놓은 요구서도 함께 공개하고, 회견을 마친 후 두 요구서를 외교부와 일본대사관에 각각 전달했다.

 

같은 시간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는 독도수호전국연대가 아베 총리의 방한에 반대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욱일기와 일장기를 찢고, 아베 총리 가면을 쓴 남성이 손들고 벌을 서다가 사죄의 큰절을 하는 퍼포먼스를 연출했다.

 

▲     © 연합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 서울마포 성유 형님 15/11/03 [06:33]

◈ 혓바닥으로 싹-싹 핥다
- 그년 팔뚝을...
t.co/Qf4jwh9Z

- 개누리들, 그년 발바닥을...
개무성, “이만큼 개혁적인 발이 나오기 힘들 것이다”
www.vop.co.kr/A00000953688.html

◈ 닭, 개혁적인 통큰 결단 !!
t.co/xnOrHM2rgf 수정 삭제
★ 서울마포 성유 형님 15/11/03 [06:43]

◈ 개 망나니 !!
- 종박개 ‘조-ㅅ’으로 페인트칠
www.vop.co.kr/A00000952913.html

- 진돗개
www.vop.co.kr/A00000824089.html

- 배꼽에 ‘조-ㅅ’ 박는 개는 생전 처음인가 ?...
t.co/xnOrHM2rgf

◈ 정윤회
spic.kr/6zxE 수정 삭제
★ 서울마포 성유 형님 15/11/03 [06:49]

◈ 【화보】 명령 : “내일 조센징 토벌나간다”
- 다카키 마사오 : “요오시(좋다)~, 토벌이다 !!”
www.amn.kr/sub_read.html?uid=21927

◈ 【화보】 일본軍 긴칼의 피, 토벌때 독립軍 목 자른듯
www.amn.kr/sub_read.html?uid=6863

◈ ‘다카키 마사오’왈, “이런... 누가 해방될 줄 알았나 ?”
goo.gl/AmTa5Q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아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