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이명박 재임 기간은 공소시효 중단...범죄 처벌 가능”

"문재인 정부에 부탁드린다. 제2롯데월드, 4대강 등등 모든 의혹과 비리를 한톨 남김없이 탈탈 털어주기 바란다"

서울의소리 | 입력 : 2017/07/28 [05:55]
이재명 성남시장이 이명박 정부 시절 각종 비위 의혹에 대해 대통령 재임 기간은 공소시효 중단되기 때문에 이명박이 저지른 범죄에 대해 처벌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이명박 재임기간은 공소시효 중단이니 웬만한 범죄는 아직 처벌 가능"하다며 "부정부패 처벌은 정치보복이라 불려도 반드시 해야 정의를 세우고 재발방지가 가능하다"고 주장했다. 
 

이 시장은 "문재인 정부에 부탁드린다. 제2롯데월드, 4대강, 자원외교 등등 모든 의혹과 비리를 한톨 남김없이 탈탈 털어주기 바란다"고 했다. 
 
이 시장은 이명박 정부 당시 민주당 부대변인을 지냈던 시절 냈던 논평을 언급하며 "'조국 대신 친구를 선택한 MB", 제2롯데월드 건축허가' 제가 냈던 논평 제목이다"라며 "재벌의 민원인 제2롯데월드 건축을 위해 군사공항 활주로를 틀어 국가안보를 희생한 황당 사건"이라고 지적했다.
 
이 시장은 "'박근혜를 넘어 이명박까지'가 아니라, 할 수만 있다면 군사정권, 해방 후 그리고 일제시대까지 소급해서라도 수사하고 처벌해야 한다. 공소시효가 지나 못하는 것일 뿐"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최근 청와대 국가안보실에서는 이명박 정부의 제2롯데월드 인허가와 관련한 내용이 포함된 문건이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문건이 이명박 정부 청와대가 만든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롯데월드타워 인허가 관련 논란은 이명박 정부 시절 있었던 일이다. 
 
서울 잠실의 제2롯데월드 타워는 당초 군 공항인 성남 서울공항의 비행기 이착륙에 방해가 될 수 있다는 이유로 허가가 나지 않았었다. 그러나 이명박이 허가 방안을 마련하라고 지시했고, 결국 활주로 각도를 트는 조건으로 허가가 났다. 
dudjdudjujjui fjufcj 18/03/23 [13:41] 수정 삭제
  yduydjujcujcujxcuidmydjjdudjduddj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재명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