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촛불의 열망과 기대, 잊지 않겠다”

"국민의 뜻을 앞세우고 국민과 끝까지 함께 가겠다"

서울의소리 | 입력 : 2017/10/28 [21:26]
문재인 대통령이 촛불집회 1주년을 맞아 촛불집회 1주년 기념 메시지를 통해 "촛불은 나라다운 나라,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요구하는 통합된 힘이었다"며 "촛불의 열망과 기대를 잊지 않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28일 "촛불은 이념과 지역과 계층과 세대로 편 가르지 않았다. 뜻은 단호했고 평화적이었다"며 이같이 언급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촛불집회 1년을 맞아 촛불의 의미를 되새겨본다"며 "촛불은 위대했고, 민주주의와 헌법의 가치를 실현했다. 정치변화를 시민이 주도했고 새로운 대한민국의 방향을 제시했다"고 평가했다. 
 
더불어 문 대통령은 "촛불은 끝나지 않은 우리의 미래이고 국민과 함께 가야 이룰 수 있는 미래"라며 "끈질기고 지치지 않아야 도달할 수 있는 미래"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은 "국민의 뜻을 앞세우고 국민과 끝까지 함께 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광화문 광장과 여의도 등 도심 곳곳에서는 촛불집회 1주년을 기념하는 촛불집회가 열렸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문재인 대통령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