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탄압' 홍준표, 뜬금없이 TV조선에 "파이팅!" 응원

EBS 다큐멘터리 칭찬하며 "TV조선 프로 다양하고 유익하게 꾸며져" 헛소리

서울의소리 | 입력 : 2018/02/07 [15:06]

자유한국당 대표 홍준표가 종합편성채널 MBN의 온라인 기사 제목 실수를 트집잡아 당 취재를 전면 금지하는 '언론탄압'을 자행하고 있는 가운데, 갑자기 페이스북을 통해 TV조선을 칭찬하며 "파이팅!"이라며 응원하는 메시지를 올려 그 의도에 대한 궁금증을 낳는 것과 함께, 글의 내용에 대해서도 비웃음을 사고 있다.

 

홍준표는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TV조선 프로가 다양해 졌습니다”라며, “지금 방영하는 프로는 세계테마기행 요르단 편인데 참 다양하고 유익하게 꾸며져 있다”고 썼다. 그러면서 “9시 뉴스는 앵커도 훌륭하고 편집도 다양하고 내용도 중립적인 입장에서 공정하게 보도하고 있다”며 “최근 TV조선 9시 뉴스 시청률이 폭등했다고 들었습니다. 아침 뉴스 퍼레이드에 나오는 앵커의 차분한 진행도 돋보입니다”라며 '아부'에 나섰다.

 

▲  홍준표 페이스북 캡처



홍준표는 '아부'에 덧붙여, 그 의도를 명확히 알 수 없는 '당부'를 보냈다. 홍준표는 “다만 다른 방송이나 종편에서도 볼 수 있듯이 삼류 정치평론가들의 내용 없는 정치 평론, 인터넷에 떠도는 헛소문이 사실인양 떠드는 정치 평론은 국민들을 현혹 하기 때문에 충분한 검증을 거쳤으면 합니다”라는 지적을 했다.
 
홍준표는 “어려운 환경에서 공정보도에 노력하는 TV조선을 응원합니다. TV조선 파이팅!"이라는 내용으로 글을 마쳤다.

 

홍준표가 뜬금없이 이러한 글을 올린 의도는 불분명하나, 연일 터져나오는 자유한국당의 과거 비리와 최근 현안에 대한 '헛발질'로 인해 언론의 비판이 집중되는 가운데 TV조선은 자한당의 정부 비방에 적극 동조하고 박근혜를 옹호하는등 '입맛'에 맞는 뉴스를 내보내고 있어, 이에 대한 일종의 '감사 표시' 아니냐는 관측을 낳고 있다. (관련기사: ‘평양 올림픽 프레임’의 근원 중 하나인 'TV조선')

 

또한 이날 홍준표의 게시물은 다른 측면에서 비웃음을 사고 있는데, 홍준표가 "TV조선 프로그램이 다양해졌다"며 거론한 '세계테마기행'은 EBS가 제작한 다큐멘터리이기 때문이다. 명색이 제1야당 대표라는 자가 방영되는 프로그램을 어느 회사에서 만들었는지 기본적인 정보조차 파악하지 않고 SNS에 글을 올렸다는 점에서 '역시 홍준표'라는 조롱이 나오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홍준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