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장의 사진]'똑 같은 심정', '똑 같은 웃음', '똑 같은 모습'

서울의소리 | 입력 : 2018/03/25 [10:07]

 

'희대의 사기꾼 이명박'과 그자를 대통령으로 만든 '변절자' 이재오가 2007년 대선때 이명ㅂ박과 함께 활짝 웃으며 손가락으로 승리의 V자를 나타내는 모습과 지난 3월 23일 이명박이 감방 가는 날 꽃다발을 들고 활짝 웃으며 승리의 V자를 나타내는, 10년 동안 이명박 심판을 위해 싸워왔던 '이명박근혜심판 범국민행동본부 백은종' 대표의 모습이 대비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안티 이명박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