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한국전쟁 끝날 것"., 남북 '종전선언' 공개 지지

트위터에 환영 논평 "한국에서 일어나는 상황에 자부심 느껴야"

서울의소리 | 입력 : 2018/04/27 [20:46]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7일 남북 정상이 공동 발표한 '판문점 선언'과 관련, 트위터에 글을 올려 "한국전쟁이 끝날 것이다!"라며 "미국과 모든 위대한 미국인은 한국에서 일어나는 상황을 매우 자랑스러워 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는 정전협정 체결 당사국인 미국이 남북 정상이 '판문점 선언'을 통해 연내 종전을 선언하고 정전협정을 평화협정으로 전환해나간다는 구상을 공개적으로 지지한 것으로 볼 수 있어 주목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전쟁이 끝날 것이다!'라는 트위터 문구를 대문자로 표기해 특별히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판문점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에 대해 "미사일 발사와 핵 실험의 격렬한 한 해가 지나고 남북 간 역사적인 만남이 일어나고 있다"며 환영 의사를 밝힌 뒤 "좋은 일들이 일어나고 있다. 그러나 오직 시간이 말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AP통신 등 외신들도 이날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 논평 내용을 긴급 타전하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한국전쟁이 끝났다'는 것을 선언했다"며 의미를 부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럼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