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발 영상] 문재인 대통령 취임 1주년 '깜짝' 인터뷰

서울의소리 | 입력 : 2018/05/10 [16:17]

취임 1주년을 맞은 문재인 대통령이 영상메시지를 통해 그간의 소회와 각오를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10일) 청와대가 제작한 돌발 인터뷰 영상에서 1년 전 취임식을 떠올리며, 앞으로 남은 임기에 대한 마음 가짐을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1년 전 오늘 생각하니까 정말 기억도 잘 안 난다. 그날이 있었는가 싶다"고 말하며 지난해 취임 첫날인 5월 10일 바빴던 하루를 회상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취임 당일) 새벽에 군 통수권 보고를 합참의장으로부터 받는 것으로 시작해서 주민 환송행사하고 국립현충원 참배하고 또 각 정당들 당사 방문하고, 국회 방문하고. 그리고 약식 취임식, 그날 정식 업무를 시작하는 업무 개시식도 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국무총리, 비서실장 등 중요한 분들 인사 발표도 하고 밤에는 트럼프 대통령 축하 전화까지, 숨 가뿐 하루를 보냈는데 어느덧 1년이 됐다"며 지난 날을 돌이켰습니다. 

 

그러면서 "그동안 열심히 했지만 미흡한 부분도 많았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문재인 정부는 국민이 세운 정부라는 것을 잊지 않고 국민의 삶이 나아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약속했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문재인 대통령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