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마 전두환, 6월항쟁 무력진압 작전명령...내란미수로 고발당해

1987 소요진압 작전명령'제87-4호', 전두환 제2의 국민학살 음모 또 드러나

정낙현 | 입력 : 2018/08/20 [17:27]

광주학살 주범 살인마 전두환, 또 다시 제2 국민학살 내란음모로 또 단죄 받나

 

2018년 8월20일 오전11시 서울 중앙지검 앞에서 '국방권익연구소-민주평화재향군인준비위원회-열린군대를위한시민연대-적폐청산의열행동본부' 합동으로, 과거 1987년 전두환 군부의'소요진압 작전명령(제87-4호)' 관련자 처벌촉구 기자회견과 고발장 접수를 했다.

 

▲ 2018년 8월20일 오전11시 서울 중앙지검 앞에서 '국방권익연구소-민주평화재향군인준비위원회-열린군대를위한시민연대-적폐청산의열행동본부' 합동으로, 과거 1987년 전두환 군부의'소요진압 작전명령(제87-4호)' 관련자 처벌촉구 기자회견을 했다.     © 정낙현

 

지난 2017년 촛불집회 당시 기무사 계엄령 문건이 발표되자 국민들은 큰 충격이 가시기도 전에, 2018년 8월14일 PD수첩에서 소문으로만 떠돌던 1987년 계엄령이 실제 육군의 작전명령(제87-4호)으로 하달되어 실행직전에 있었다는 사실이 보도된 바 있다.

 

이날 고발 시민단체가 입수한 문건에 따르면, "당시 박희도 육군참모총장이 1987년 6월 육군의 소요진압작전 실시명령을 내린것으로 확인된다"고 밝혔다.

 

이들은 "2급 군사비밀로 적시된 본 문건에는 소요진압 작전에 가용부대의 배속내용과 지역 계엄사령관의 임명과 관련된 내용이 포함됐다"고 말했다.

 

아울러 "세부작전지침에는 대침투 작전 기준의 탄약휴대 내용과 시가지 작전을 상정한 경찰병력 최대활용, 발포 명령시의 조치방안 까지 담고있다"고 전했다.

 

▲ 2018년 8월20일 오전11시 서울 중앙지검 앞에서 '국방권익연구소-민주평화재향군인준비위원회-열린군대를위한시민연대-적폐청산의열행동본부' 합동으로, 과거 1987년 전두환 군부의'소요진압 작전명령(제87-4호)' 관련자 처벌촉구  고발장 접수를 했다.  © 정낙현

 

당시 박희도 육군참모총장이 작전명령을 하달한 1987년 6월19일은 당시 대통령 직선제 요구와 시민들의 민주화 요구가 폭발적으로 분출된 시기였다.

 

이문제의 심각성을 인식한 군예비역들과 시민단체는 명령을 직접 하달한 당시 '박희도 육군참모총장', 하달명령을 소요진압 작전부대장에게 전달한 당시 '이문석 육군본부 작전참모차장', 당시 군통수권자였던 '전두환'을 내란미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한다"고 전했다.

 

▲ 문제의 심각성을 인식한 군예비역들과 시민단체는 명령을 직접 하달한 당시 육군참모총장, 하달명령을 소요진압 작전부대장에게 전달한 당시 육군본부 작전참모차장 이문석, 당시 군통수권자였던 전두환을 내란미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 정낙현

 

현실상 미수에 그쳤지만, 국가 내란 중대 범죄는 공소시효가 없어, 언제든지 수사 처벌이 가능하다.

 

본 내란음모가 벌어진 과거 1987년 4월~6월경은 전국에서 전두환 신군부 독재에 항거해 시위가 거세게 벌어진 배경은 다음과 같다.

 

1987년경에 접어들어 전국 국민들이 전두환 군부독재에 항거 직선제 개헌을 촉구하며 대대적으로 시위가 확산됐고, 전두환 신군부는 호헌조치를 단행해 민심을 이반해 시위가 전국적으로 확산되었다.

 

당시 1987년 전두환 군부의 '소요진압 작전명령(제87-4호)'가 각급군부대에 명령이 하달되어 실행 준비되고, 작전명령만 하달되면 실제 대살육 작전돌입 태세에 처할 상황였다.

 

전두환 신군부 일당은, 1979년 10월26일 박정희 친일 군부독재 총칼정권이 김재규 중앙정보부장이 쏜 총탄에 살해된 후 사회 혼란을 틈타 1979년 12월12일 전두환 신군부가 쿠테타 반란으로 정권을 잡았고, 이에 전국에서 신군부에 대한 항거인 민주화운동이 거세게 일어났다.

 

1980년5.18 광주민주화 운동을 잔인한 특수부대까지 진입시켜 총칼로 대학살해 진압했으며, 1987년 4월 13일 전두환은 호헌조치를 취했고 전국에서 민주화운동이 거세게 일자 이에 굴복한 전두환 정권은 1987년 6.29 민주화 선언을 하기에 이르렀다. 

 

이러한 와중에 1987년 6월19일 박희도 육군참모총장,이문석 육군본부 작전참모차장 소요진압 작전명령(제87-4호)이 미수에 그친 것으로 드러난 것이다.

 

1987년 전두환 군부의'소요진압 작전명령(제87-4호)'이 검찰수사로 전두환 신군부의 제2 잔학한 국민학살 음모에 대한 진실이 밝혀지면 큰 충격에 휩싸일 것 으로 보인다.

 

1만년 1억 한민족 정통역사.영토.국권 대동결사 바로세워야 ! 친일적폐청산은 민심이다. 2018 한민족대운의해 하나로 평화로 통일로 가야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전두환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