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쌩큐 김정은, 모두가 틀렸다는 걸 우리 둘은 증명할 것”

ICBM 열병식 제외 반색하며 김정은에게 고마움 표시

서울의소리 | 입력 : 2018/09/10 [10:52]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북한이 정권수립 70주년 9·9절 열병식에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등장시키지 않은 데 대해 "김정은 위원장에게 고맙다(Thank you To Chairman Kim)"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이것은 북한으로부터 매우 크고 긍정적인 성명(statement)"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한 "전문가들은 '북한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비핵화에 대한 약속을 보여주기 위해 핵 미사일을 (열병식에서) 제외한 것'으로 믿고 있다"는 <폭스 뉴스> 보도를 전하며, "북한이 통상적으로 보여왔던 핵미사일 없이 정권수립 70주년을 축하하는 열병식을 거행했다. 주제는 평화와 경제개발이었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모두가 틀렸다는 것을 우리 둘은 증명할 것"이라면서 "서로 좋아하는 두 사람의 좋은 대화처럼 좋은 것은 없다. 내가 취임하기 전보다 훨씬 좋다"고 거듭 김 위원장에게 고마움을 표시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트럼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