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상] 문대통령 '멘토' 송기인 신부...”촛불정신 이어가야”

서울의소리 | 입력 : 2019/01/01 [17:02]

경남 밀양시 삼랑진읍 용전마을 사제관에는 노무현 전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이 ‘정신적 지주’라 부르는 송기인(80) 신부가 살고 계십니다.

 

작년 12월 28일 마산사는 오길석 선생의 초청을 받아 장준하 선생 장남 장호권 대표 등 몇몇 사람과 함께 송기인 신부님 사제관을 찾아가 시국에 대한 담소를 나누었습니다. 

 

이날 송기인 신부님은 격려 말씀 한마디를 청하자 "촛불정신을 이어가기"라고 말씀 하였습니다.

 

장준하 선생 장남 장호권 대표와 송기인 신부 

▲     © 서울의소리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