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5·18 유공자들 자유한국당사 앞 집회 “자한당 해체하라!”

김진태 '징계 유예'한 자한당 강력 규탄, 국회 윤리위원회 제명 촉구

편집부 | 입력 : 2019/02/15 [11:12]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김진태 등의 5·18 왜곡 폄훼 망언에 항의하는 5·18 유공자 30여 명이 14일 저녁 7시부터 8시 40분까지 서울 영등포 자한당 중앙당사 앞에서 '자한당 해체'를 촉구하는 집회를 열었다.

 

▲ 5·18 유공자 영등포 자유한국당사 앞 집회     © 서울의소리
▲ 5·18 유공자 영등포 자유한국당사 앞 집회     © 서울의소리
▲ 5·18 유공자 영등포 자유한국당사 앞 집회     © 서울의소리
▲ 5·18 유공자 영등포 자유한국당사 앞 집회     © 서울의소리
▲ 5·18 유공자 영등포 자유한국당사 앞 집회     © 서울의소리
▲ 5·18 유공자 영등포 자유한국당사 앞 집회     © 서울의소리
▲ 5·18 유공자 영등포 자유한국당사 앞 집회     © 서울의소리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자한당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