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적인 조국 낙마 '댓글 알바' 1건당 660원.. 자금 출처 어디인가?

좌파정권 비난 댓글 달면 개당 500원에서 650원, 문재인⋅김정은⋅조국⋅빨갱이 비난 글 달면 개당 660원

정현숙 | 입력 : 2019/08/22 [07:38]

'문재인 정부와 조국을 깎아 내리는 댓글 달면 하루 최대 65만원 받는다'

 

▲     ©
온라인 커뮤니니티에 올라온 댓글 알바 구하기 캡쳐

 

지금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댓글 부대', '댓글 알바'가 커다란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보수와 진보를 망라해 온갖 언론 매체 유튜브⋅ SNS 계정들까지 총동원되어 조국 후보자의 뉴스 보도량이 엄청난 가운데 얼마 전부터 댓글 알바들의 움직임이 포착되는 것은 물론 그 시세까지 알려져 충격을 던져 주고 있다. 뉴스에서 왜 안다루는지 의문이 들 정도다.

 

네이버에 올라온 댓글 알바들의 공지를 보면 놀라움을 금할 수 없다. 현재 조국 후보자를 비방하는 댓글을 달면 개당 650원 받는다. 이게 무슨 이야기냐 하면 지금 조국 후보자는 보수나 진보 할 것 없이 전 언론들에 엄청난 공격을 받고 있다.

 

며칠 사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돌고 있는, 예사롭지 않은 공지 글들이 올라와 있다. 지금은 낌새를 챘는지 갑자기 없어졌다. 올라온 공지의 첫 번째 글을 보면 공감/ 비공감 공감2 비공감0 '옵션열기'가 나오는데 이것이 뭐냐하면 과거 정권 때 '옵션열기 댓글 부대' 이런 댓글 조작 사건과 흡사한 거로 댓글 부대들이 굉장히 빠르게 조국 후보 비방 댓글들을 복사해 붙여넣기를 하는 알바다. 

 

가장 중요한 두 번째 공지를 보면 옵션열기 1번째 좌파정권 비난 댓글을 달면 500원에서 650원으로 단가가 오른다. 2번째 문재인⋅김정은⋅조국⋅빨갱이 비난 글 달면 660원으로 10원 오른다. 이런 아래 댓글을 복사해서 붙여 네이버 등 포털 기사에 붙여넣는다. 내용은 "이들을 막아야 우리 자유한국당이 산다. 우리 자한당은 좌국(좌파 조국이란 뜻)을 절대 막아야 한다. 아니면 우리 다 죽는다."라고 적혀있다.

 

이런 댓글 알바 글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곳곳에 올라왔는데 개당 단가가 650원이면 얼핏 작은 금액 같지만 하지만 하루종일 컴퓨터 앞에 앉아 복사⋅붙여넣기를 통해 하루 1천 개의 댓글을 단다면 하루 많게는 65만 원 이상의 수익을 올릴 수 있다. 댓글 알바 1명당 65만 원의 수익을 올릴 수 있어 일당으로 엄청나다. 물론 그들도 사업을 하는 것이니 댓글의 수준을 정리하고 들키지 않게 신경 쓰다 보면 절반만 댓글을 달아도 적어도 하루 30만 원의 수익을 올릴 수 있다. 얼마나 좋은 '꿀 알바'인가.

 

일단 네이버는 개인 계정당 3개의 아이디를 만들어 돌릴 수 있다. 하나는 데스크탑과모바일폰⋅노트북이나 테블릿PC 등 3개로 계정당 1분에 하나씩 댓글을 쓸 수 있어 20초에 하나씩 각각의 계정으로 작성하면 한 시간에 180개의 댓글 작성이 가능해 시급 10만 원이 넘는다. 최저임금 높다고 발광하던 적폐 세력들이 이렇게 높은 금액을 주고 알바를 대거 투입하고 있는 게 분명해졌다.

 

진짜 누가 달리기 신호 주듯이 일제히 조국 수석 딸, 동생 이혼, 재산 이 세 가지 '키워드'로 엄청나게 뉴스가 폭발적으로 터지고 있다. 그리고 기사에 달린 댓글도 똑같은 논조의 댓글이 올리자마자 '좋아요' 수천개를 받으며 상단으로 올라가 버린다. 

 

그래서 매크로 안 돌려도 미친 듯이 돌린다. 반드시 수사하고 잡아야 한다. 댓글은  정치에 관심 없는 사람들이 특정사안에 대해서 나타난 그대로 수긍하게 만들고 정치혐오로 이어진다. 이게 포털 뉴스는 물론이고 SNS는 당연하고 이제는 트위터와 인스타그램까지 작업이 들어갔다고 봐도 무방하다.

 

과거 노무현 전 대통령이 오버랩된다. 당시 보수언론은 물론이거니와 진보 언론에서도 무자비한 공격을 받은 아픔이 고스란히 살아난다. 딴지일보의 김어준 총수는 무슨 전쟁이 난 것도 아니고 불과 2~3일 만에 4천 개가 넘는 기사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며 놀라워했다.

 

그렇게 4,000개가 넘는 기사에 달린 비난 댓글들을 보고 댓글 알바나 댓글 부대들이 열심히 작성하고 여론을 조작하고 있다는 의혹이 나돌았지만 이번 네이버 댓글 알바 실체를 보면서 확신이 생기지 않을 수 없다. 그들이 이렇게 총결집해 노력하여 거둔 효과는 일본 불매운동 관련 뉴스의 비중까지 줄일 수 있게 됐다. 

 

그러니 모든 언론사 기사 댓글과 온라인 커뮤니티에 조국 후보를 비하하는 댓글들이 삽시간에 수천 수만 개가 달리고 있다. 나라가 망하든 말든 자신은 컴퓨터 앞에서 열심히 매국노 짓을 하면서 문재인 정부에 태클을 걸어 돈만 벌겠다는 심사로 이런 사람들이 수십만이 넘는다는 것이다.

 

종합해 보면 현재 조국 후보를 비방하는 기사에 달리는 수천 개의 댓글엔 여론조작을 위한 댓글 부대가 상주하고 있고 댓글 부대 개개인은 하루에 많게는 65만 원의 수익을 올리고 있다. 그런데 이들 댓글부대는 무슨 돈으로 운영되는 것일까.

 

정황상 의심은 자한당이 지난 18일에 직접 만든 조국 인사청문회 테스크포스 일명 조국 낙마 TF가 연상된다. 지금 이시간에도 댓글을 달고 있을 저 댓글부대들은 도대체 어디서 돈을 받고 있을까.

 

한일전이 느닷없이 조국 후보자한테로 여론이 바뀌었다. 이 흐름을 누가 바꿨을까? 자한당 지도부가 먼저 온갖 루머로 선제공격해서, 조중동이 여론몰이하고, 그 뒤에 배후가 있다고 보는데 과연 그들을 움직이는 거대한 세력이 있다는 의혹이 네티즌 일각과 시중에서 나돌고 있다.

 

'언론 알아야 바뀐다' 캡쳐

 

지난 18일 KBS는 [일본은 해외 '친일파 육성' 연 1조 원 투입..우리는?]라는 제목으로 방송한 내용을 보면 일본은 해외 친일파 양성을 위해 매년 1조 원이라는 거액을 쏟아붓고 있어 일각에서는 '일본회의'라는 설과 조중동을 낀 자한당, 삼성 알바단 갖가지 설이 떠돌고 있다.

 

이번 조국 후보자에 대해 한꺼번에 터져 나오는 비방과 언론 보도를 보면 적폐와 토착왜구들이 총출동하여 일사불란하게 작전을 펼치는 모습이 어딘가 총 지휘자가 있는 것 같다. 그리고 돈을 대는 누군가가 분명히 있을 것이다. 꼭 밝혀내서 합당한 책임을 지게 만들어야 한다.

청문회 질질 끌면서 연이어 조국 후보자를 흠집내어 일반인들은 질려서 정치에서 등 돌리게 하고 기득권 수구들끼리 여론인 양 하고 작업하기 좋은 여건 조성하려고 더 독한 글을 쏟아내는 거 아닌가 싶기도 할 정도다. 정말 놀라운 게 며칠 전 한국일보 조국 후보 기사 댓글난에 100% 조국 욕하고 문 정부 비방글이 삽시간에 달렸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언론 알아야 바꾼다'

 

이런 상황인데도 지라시를 믿고 조작된 댓글이 사실인냥 의심하며 결국 문재인 정부도 똑같다는 식으로 양비론을 들먹인다. 정확한 근거도 없이 무분별하게 나도는 수많은 루머를 사실로 받아들이고 안일하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는 데 대해 지극히 우려하지 않을 수 없는 현실이다.

 

문재인 정권 들어 네이버 댓글들이 가짜뉴스로 비난 글이 심하다는 거 익히 알았지만 조국 법무 후보자가 화제가 되면서 폭발적으로 댓글부대의 움직임이 늘어났다. 그러니까 댓글부대까지 동원할 정도로 저들이 굉장히 급하다는 거다.

 

과거 국정원 댓글부대는 정권에 붙어먹은 정권 주도 하의 댓글이지만 지금은 어떤 세력이 사주해 정권을 비난하고 끌어내리는 노골적 댓글로 네이버는 심각하다. 네이버 메인, 특히 정치 기사 메인에는 상주하는 댓글 부대들이 달려들어 문 정부 비난 글로 순식간에 순위를 바꿔 버린다. 그런데 조국 후보자 기사가 나돌면서는 다음 포털에까지 침투되어 지금은 다음 뉴스도 오염된 실정이다.

 

댓글 부대를 동원해 이런 조작된 근거 없는 소문을 마구 뿌려 대면서 여론을 호도하는 이들이야말로 부패를 청산할 의지가 없는 기득권 세력을 유지하려는 일본과 사상을 같이하는 토착왜구 무리에 다름없다는 결론을 내는 게 무리한 생각은 아닐 것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서울의 19/08/22 [12:58]
서울의소리 진짜 무섭네요. 이 옵션 열기가 "댓글알바"라는 증거가 어디있죠? 저 글 쓴 사람이 일방적으로 좌파인데 우파인척하고 댓글 조작하는 것처럼 살짝 만든 다음에 스크린샷 찍고 기사내시네요 ㅋㅋㅋㅋㅋㅋ 정현숙 기자님 진짜 반성하세요~ 당신은 기자가 아니라 그냥 사회에 악인 것 같네요. 수정 삭제
1234 19/08/22 [17:53]
저도 우리민주당이 조국 키져야한다고 네이버에 댓글당 1000원이라고 글쓰면 그것도 캡처해서 기사쓰실거죠? 진짜 댓글알바 공장을 덮처서 잡은것도아니고 이게 무슨 선동질인지. 수정 삭제
양평촌놈 19/08/22 [19:05]
예전처럼 문제인대통령을 탄핵시키고자 어떻한 무리들이 발악을하고 있는것같습니다.선두에는 보수기독교단체가 있는것입니다.주옥순 그분도 권산님이라고 하지요.종교가 정치에개입하면 큰일 나는것입니다. 이번에는 문제인대통령님을 지켜야 합니다. 아주총공세을 하고 있지요. 제가 보기에는 조국그분 큰문제이 아니라고 생각 합니다. 그러면 어느분들이 정치을할수 있나요. 주사파 라고 말들을 하는 데 그것 예전입니다. 지금 주사파 먹혀들지도 않지요. 민주화세대입니다. 수정 삭제
현곤 19/08/22 [21:07]
여기에도 알바들이 판치는군요 서울의소리에 비판댓글달면 몇백원인가요? 수정 삭제
토착倭國 19/08/22 [22:15]
●토착왜구가 절대 아니라고 쌩떼 오버하는 토착왜구당... ●아베 야메로! (やめる="물러가!") ●日べ회원새끼들 やめる 수정 삭제
●매국노 19/08/22 [22:19]
●매국노 토착왜구들 조국 때리기 몰빵이 뭔 도움일깡??? ●黃교활 "장외투정 중단" ●기승전 "우리아베"당 ●나닭창이 좋아하는 나라 死요나라~!!! ●'あべ니까 청춘? 개뿔!'... 븅쉰... ●진짜 졸렬한 쪽빠리, 양키, 부화뇌동 토착왜구들... 수정 삭제
토착왜구 19/08/22 [22:22]
●“토착왜구당, 문 정권 욕하는 거 말고 뭐 잘하나”??? 수정 삭제
서울의 헛소리 19/08/23 [14:05]
저 댓글 쓴 사람이 지금 기자 쓴 사람과 상관있는 건 아니겠죠? 보아하니 좌파 댓글도 있는데 연달아서 저렇게 공개적으로 알바 구한다는 댓글 올라왔다는 게 상식적인 일인가요? 어느 사이트의 어느 커뮤니티인지도 전혀 캡처가 안되어 있는 것도 재미있네요. 이런게 바로 가짜뉴스 생산 아닌가요? 수정 삭제
하늬엄마 19/08/24 [15:08]
지금은 일본아베 극우파들을 향해 단합해야합니다. 한반도를 노리는 전범세력들이 아직도 일본 정치권을 장악하고 있습니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조국 낙마 댓글 부대 등장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