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원내대표,"다주택자와 법인에 대한 종부세율 강화하겠다"

김 원내대표 '실수요자를 위한 금융정책과 공급대책 보완책 마련"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0/07/06 [14:11]

[서울의 소리, 국회=윤재식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현재 과열되고 있는 부동산경기 해소를 위해 다주택자와 법인에 대한 종부세율 강화 밝혔다.

 

국회에서 6일 열린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에 참석한 김태년 원대대표는 집값 안정을 위해 필요한 입법도 신속하게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가 6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다주택자와 법인에 대한 종부세율 강화를 밝혔다     © 윤재식 기자

 

김 원내대표는 “12.16 대책과 6.17 대책의 후속 입법을 추진해서 다주택자와 법인에 대한 종부세율을 강화하겠다며 공언했다

 

그는 또 각종 공제 축소 등 종부세 실효세율을 높이기 위한 추가 조치를 국회 논의 과정에서 확실하게 검토하겠다고 강조하며 실수요자의 내 집 마련을 위한 금융정책과 공급대책에 대해서도 종합적인 보완책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