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 미래통합당의 추미애 장관 탄핵소추안 제출은 부당하다"

김 "검언유착의 핵심은 검찰총장 최측근의 연루의혹","추 장관 수사 지휘는 정당한 권한 행사"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0/07/21 [13:16]

[서울의 소리, 국회=윤재식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미래통합당의 추미애 법무부장관에 대한 탄핵소추안 제출은 부당하다고 밝혔다.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21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 참가했다     © 윤재식 기자

 

21일 국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실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 참가한 김태년 원내대표는 야당이 또다시 추미애 법무부장관에 대한 탄핵소추안을 제출했다전하며 이는 검찰개혁을 저지하겠다는 정치공세이고 공수처 이슈를 분산시키려는 정략적 꼼수다라며 미래통합당의 법무부장관 탄핵 의도를 비판했다.

 

김 원내대표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법에 따른 지휘권을 정당하게 행사한 것이라며 검언유착 사건의 핵심은 검찰총장의 최측근이 연루된 의혹이라며 추미애 법무장관의 수사 지휘는 공정한 수사를 보장하기 위한 정당한 권한 행사라고 주장했다.

 

그는 또 한명숙 전 총리 사건과 관련한 진정 역시 명백한 감찰 사안을 인권감독관실로 이첩한 대검의 조치야말로 납득하기 어렵다추미애 장관은 검찰총장과 대검 감찰부의 사건 배당을 둘러싼 논란을 해소하기 위해 수사지휘권을 행사한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김태년 원내대표는 국회를 또다시 정쟁의 장으로 만드는 행태를 중단하고 7월 국회 내에 민생법안 하나라도 더 처리하는 데 집중하길 바란다며 미래통합당에게 촉구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