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원내대표, "4차 추경안 이번 주 안에 끝내고 추석 전까지 재난지원금 지급 목표"

'야당 일각 추경 발목잡기 우려', '4차추경 역시 신속한 집행 필요'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0/09/15 [13:39]

[국회=윤재식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추석 전까지 긴급재난지원급을 지급하기 위해 이번 주 안에 제4차 추경안을 통과 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겠다고 밝혔다.

 

▲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 참가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서울의 소리 유튜브 캡쳐


김태년 원내대표는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원내대책 회의에 참가해 추석 전에 정말로 필요한 분들에게 제대로 지원하기 위해서는 이번 주 안에 끝내는 것을 목표로 처리를 해야 한다하루하루를 버티기 힘든 소상공인과 당장 생계를 걱정해야 되는 구직자 실직자들을 위한 지원금은 그 어느 때보다 빠르게 집행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김 원내대표는 야당 일각에서 추석 이후까지 심사할 수도 있다는 말에 대해 사실이 아니길 바란다면서 대정부질문과 함께 별도로 4차 추경심사를 우리가 얼마든지 할 수 있기 때문에 이번 주 안에 추경이 통과될 수 있도록 적극적 협력을 해주시길 부탁드린다며 야당에 호소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김태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