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방역에 성공한 한국 '세계10대 경제국' 진입..브라질 탈락

CNBC "방역에 실패한 브라질은 톱 10에서 제외"

정현숙 | 입력 : 2021/04/21 [14:40]

IMF "한국은 최소 2026년까지 톱 10의 지위를 유지할 것"

 

코로나 이후 10대 국가 GDP 순위. CNBC 갈무리


코로나 팬데믹 이후 세계 10대 경제국에서 브라질이 탈락하고 한국이 올라 섰다고 미국의 경제전문 채널 CNBC가 보도했다.

 

CNBC는 20일(현지시간) 세계통화기금(IMF)의 자료를 인용, 방역에 성공한 한국은 '톱 10'에 진입했고, 방역에 실패한 브라질은 톱 10에서 탈락했다고 전했다.

 

코로나 팬데믹 이전인 2019년 각국의 명목 국내총생산(GDP)은 미국, 중국, 일본, 독일, 인도,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브라질, 캐나다 순이었다.

 

그러나 코로나 팬데믹 이후인 2020년 순위는 미국, 중국, 일본, 독일, 영국, 인도, 프랑스, 이탈리아, 캐나다, 한국 순으로 나타났다.

 

인도는 방역에 실패하면서 세계 5위에서 6위로 밀려났고 브라질은 아예 10위권에서 빠져 버렸다.

 

그런데 초기 방역에 성공한 한국이 톱 10에 진입했다. IMF는 한국이 최소 2026년까지 톱 10의 지위를 유지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CNBC는 한국이 코로나 첫 발생국인 중국의 인접국임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 초기 방역에 성공하면서 2020년 GDP가 1%포인트 줄어드는 데 그쳐 세계 10대 경제국에 진입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