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윤석열 홍준표 누구와 붙어도 이긴다...2%P 이상 앞서

이번 여론조사는 민주당 3차 국민선거인단 경선투표와 비슷한 시점에 실시

서울의소리 | 입력 : 2021/10/12 [10:52]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인 윤석열·홍준표 후보와의 양자대결에서 오차 범위 내에서 모두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TBS 의뢰로 지난 8~9일 전국 18세 이상 100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가상 양자대결 지지도 조사에서 응답자의 35.8%가 이 후보를 지지해 33.2%를 기록한 윤석열 후보에 오차범위(±3.1% 포인트) 내에서 앞섰다.

 

▲   ©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이재명 후보는 홍준표와의 양자대결에서도 앞섰다. 이 후보는 35.2%를 기록했고, 홍 후보는 33.0% 지지를 받았다.

 

▲     © 서울의소리

 

이번 여론조사는 민주당 3차 일반당원·국민 선거인단 경선투표와 비슷한 시점에 실시됐다. 이 후보는 3차 일반당원·국민 선거인단 경선투표에서 득표율 28.3%로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후보(62.37%)에게 대패했다.

 

이 후보 측 관계자는 국민일보에 "이번 여론조사를 비롯해 지난주에 발표된 각종 여론조사를 보면 이 지사 지지율에는 추세상 큰 변화가 없었다"며 "3차 슈퍼위크 경선투표 결과가 이례적으로 튀는 결과란 것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한편 대장동 이슈와 함께 부각되고 있는 개발이익 환수제도 강화에 대해서는 '공공의 이익을 위해 강화해야 한다'는 응답이 49.7%로 '개발 사업이 위축될 수 있으므로 신중해야 한다'는 응답(37.9%)보다 많이 나왔다.

 

이번 조사는 무선 ARS 자동응답 100%로 실시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 응답률은 6.1%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와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어휴 21/10/14 [05:24]
이런거도 언론사라고..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