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최초로 국산 전투기 타고 영공 날았다…“늠름한 위용”

수원 공군기지에서 이륙, 천안 독립기념관· 서울 현충원·전쟁기념관 상공 거쳐 성남공항 착륙

서울의소리 | 입력 : 2021/10/20 [18:45]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역대 대통령 중 처음으로 전투기에 탑승해 영공을 비행했다. 무사히 착륙한 후 “우리 기술로 개발한 FA-50의 늠름한 위용을 직접 체감했다”고 호평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린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기념식에 FA-50 경공격기를 타고 참석하고 있다. / 청와대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성남 서울공항에서 열린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ADEX) 개막식장에 최초의 국산 전투기 FA-50에서 내리면서 등장했다. 수원 공군기지에서 FA-50에 탑승해 천안과 서울 상공을 날아 서울공항에 착륙했다.

문 대통령은 개막식 축사에서 “저는 오늘 대한민국 대통령 최초로 국산 전투기에 탑승해 우리 하늘을 비행했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이어 “수원기지에서 이륙해 천안 독립기념관과 서울 현충원, 용산 전쟁기념관 상공을 날아 이 자리에 착륙했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리는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기념식에 참석하기 전 FA-50 경공격기에 탑승해 영공을 비행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FA-50으로 행사장에 도착했다. 

독립을 위해 희생한 애국선열을 기리는 마음과 민족을 위해 순국한 호국 영령에 대한 추모, 전쟁의 아픈 역사를 겪지 않겠다는 다짐과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는 뜻이 담겼다는 게 청와대의 설명이다.

또 문 대통령은 “FA-50은 고등훈련과 전투, 정밀 폭격이 모두 가능하고 가격 면에서도 높은 가성비가 입증된 뛰어난 경공격기”라며 “FA-50은 세계로 수출되고 있으며 우리의 영공을 굳건히 지키고 있다”고 했다. ADEX를 계기로 국민과 외빈에게 국산 전투기의 안전성과 우수성을 알리고자 하는 뜻으로 풀이된다.

문 대통령은 공군 비행관리 정책 규정상 탑승 절차를 준수했다. 비행에 앞서 조종사와 비행계획, 항공장비 사용절차, 비상탈출 절차 등의 교육을 이수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린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에서 신현우 한화 에어로스페이스 대표의 안내를 받으며 전시장의 누리호 엔진 등 관련 부품을 관람하고 있다. / 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이날 부인 김정숙 여사와 함께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의 곡예비행을 본 뒤 실내 전시관으로 이동해 초소형 위성 등을 관람했다.

현대로템에서 마련한 부스에서는 ‘다목적 무인차량 (HR-Sherpa)’ 리모트 컨트롤러를 조작하는 모습도 보였다. 문 대통령은 무인 무기체계 전시관 앞에서 “군이 특별한 병과를 만들어 게임 등에 굉장히 (소질이 있는 사람이 일할 수 있는) 그런 부대를 만들어 육해공군에 배치해 줘야 한다”고 말했다.

발사를 하루 앞둔 누리호의 엔진, 시험설비 구축 등에 참여한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부스를 방문해서는 관계자에게 웃으며 “(발사 성공에) 자신 있습니까?”라고 묻기도 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리는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기념식에 참석하기 전 FA-50 경공격기에 탑승해 영공을 비행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FA-50으로 행사장에 도착했다. /국방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린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기념식에 FA-50 경공격기를 타고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린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기념식에 FA-50 경공격기를 타고 참석, 엄지손가락을 들어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린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기념식에 FA-50 경공격기를 타고 참석해 하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린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기념식에 FA-50 경공격기를 타고 참석해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린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기념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