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생활' 사기꾼 서현X스파이 고경표, 서로의 본캐 알았다! 이대로 ‘사약길’?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10.30 09:55

JTBC ‘사생활’ 서현과 고경표가 드디어 서로의 ‘본캐’를 알게 됐다. ‘다큐’로 시작된 사랑을 깨달은 두 남녀 앞에 이대로 사약길이 펼쳐질지, 시청자들의 안타까운 궁금증이 치솟았다.

지난 29일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사생활’(극본 유성열, 연출 남건, 제작 도레미엔터테인먼트) 8회에서는 차주은(서현)과 이정환(고경표)이 서로의 진짜 정체를 알게 되는 과정이 짜릿하게 그려졌다. 먼저 김재욱(김영민)의 함정으로 죽음의 문턱까지 갔다가 살아 돌아온 주은은 병원에서 자신을 구해줬고, 흥신소에 “다신 내 앞에 얼쩡대지 마. 진짜 죽어”라는 메시지까지 남기고 사라진 ‘미스터리 맨’에 대해 의문을 품었다. 정환의 시체와 DNA까지 확인했기 때문에 스스로 말도 안 된다 되뇌면서도, 혹여 그가 살아서 자신을 케어해주고 있는 것은 아닌지 비현실적인 상상도 해봤다. 심지어 정복기(김효진)는 지금까지 주은의 스토리를 종합해본 결과, “너무 우연이 많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제 직접 확인해보는 수밖에 방도가 없었다. 이에 주은과 복기의 화려한 사기 팀플레이가 시작됐다. 먼저 주은은 결혼식 날 사라진 정환을 찾기 위해 GK를 방문했을 때, “진짜 이정환”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던 우석호(김바다)에게 접근했다. “똥을 된장이라고 해도 믿을 것 같다”는 미모로 남편이 죽고 미망인이 된 슬픈 사연까지 연기하니, 석호는 그녀의 핵심 사기술에 쉽게 넘어갔다. 자연스럽게 이어진 술자리에서 주은은 복기가 마련해준 ‘사파리에서 쓰는 동물 수면제’로 석호를 재운 뒤, 휴대폰을 뒤져본 결과 정환의 전화번호를 발견했다. 이들이 서로 아는 사이란 의미였다.

정환이 GK와 연관돼 있음을 확인하자, 주은과 복기는 그가 진짜 GK사원일 수도 있다고 추측했다. 그런 가운데, 복기가 “국가적 스캔들을 일으키고 해체된 GK의 혁신 비전실”을 떠올렸다. 그녀가 전해들은 풍문으론 “국정원 블랙요원처럼 그림자 사원들이 민간인으로 가장해 더티하고, 다크한, 온갖 추잡한 불법적인 일을 주 업무로 하는 곳”이었다. 어쩌면 정환이 흥신소 사장으로 위장한 진짜 GK 사원일 수 있다는 생각에 이른 주은은 곧바로 한손(태원석)에게 달려갔다. 주은과 정환의 재회가 이뤄진 ‘다큐’ 현장에 내보낸 장본인이기 때문이다. 이미 모든 사실을 알고 온 듯한 주은에게 한손도 더 이상 그가 혁신비전실의 그림자란 걸 숨길 수 없었다.

한편, 정환은 먼저 UI가 자신을 작업했다는 증거를 찾고 있었다. UI에 사원을 가장해 침투, 회사 정보가 담긴 하드 디스크를 빼내왔는데, 이상하게도 정복기의 과거였던 ‘정윤경’과 관련된 파일은 찾아볼 수 없었다. GK 김상만 실장(김민상)에게도 확인했지만, UI측 사람들이 정환을 쫓고 있단 ‘거짓’ 답변만 돌아왔다. 그제야 정환이 수집했던 정보가 UI로 전달되지 않았다는 퍼즐이 맞춰졌다. 의심의 화살이 확실하게 GK로 향한 이유였다.

그런데 정환이 생각지도 못했던 진실이 그를 기다리고 있었다. UI 직원이라던 주은이 정환 대신 흥신소를 운영하고 있다는 점이 의아했던 최윤석(장원혁)이 그녀의 진짜 신상 정보를 알아낸 것. 주은은 고아가 아니며, 아빠는 사기 죄로 교도소 복역 중, 엄마는 사채업자라는 사실, 여기에 주은의 사기 전과가 정점을 찍었다. 처음 주은에게 ‘작업’을 걸었을 때, 함께 있는 친구를 “청파 여자 교도소 방동기”라고 언급했던 기억을 떠올린 정환. 당시엔 귀찮게 구는 남자를 쫓아내는 신선한 방법이라 생각했지만, 그것이 주은의 유일한 ‘진짜’였던 것이다. 충격에 휩싸인 정환은 “직접 물어봐야겠다”며 어딘가를 향해 질주했다. 서로를 애타게 그리워하던 정환과 주은을 보며, 이들의 애틋한 재회의 순간을 고대했던 시청자들에게 사약길의 가능성을 암시하며 반전을 선사한 순간이었다.

‘사생활’ 매주 수, 목 밤 9시 30분 JTBC 방송.

사진제공= ‘사생활’ 방송 화면 캡쳐


전체 187587 현재페이지 1 / 6253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87587 이재명 경기도지사, 대한적십자사 특별회비 1천만원 전달 김정화 2020.11.23
187586 이인영 통일부장관, 경제계 인사 간담회 개최 김정화 2020.11.23
187585 경기도의회 박옥분 의원, 코로나시대 경기도 여성정책 발굴 토론회 개최 김정화 2020.11.23
187584 경기도의회 이창균 의원, 그린벨트 훼손지정비사업 개선방안 관련 정담회 개최 김정화 2020.11.23
187583 용인시, 청년 농업인 20명이 무료 급식 시설에 김치 기탁 김정화 2020.11.23
187582 충남도의회, 올바른 청소년 정치의식 함양방안 제시 김정화 2020.11.23
187581 충남도의회 “자국학생 다문화 교육·언어 공유 교육 필요” 김정화 2020.11.23
187580 전 세계 이산화탄소 농도, 브레이크 없는 상승 김정화 2020.11.23
187579 정부혁신 모든 것, ‘온라인 박람회’로 만난다 김정화 2020.11.23
187578 영암소방서, 화재위험 3대 겨울용품 안전사고 주의 당부 문태운 2020.11.23
187577 영암소방서, 주방용 K급 소화기 비치 강조 문태운 2020.11.23
187576 영암소방서, 공동주택 자동개폐장치. 설치하세요! 홍보 추진 문태운 2020.11.23
187575 광양소방서, 공동주택 ‘소방차 전용 구역 확보 의무화’ 홍보 손봉학 2020.11.23
187574 광양소방서,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등 이용 피난안내 손봉학 2020.11.23
187573 광양소방서, 1차량 1소화기 비치 운동 전개 손봉학 2020.11.23
187572 2021학년도 1학기 국가장학금, 잊지 말고 신청하세요 김정화 2020.11.23
187571 경남문화예술회관, 11월 문화가 있는 날 공연 개최 김정화 2020.11.23
187570 경남도 특별사법경찰, 무허가 폐수배출시설 전략적 기획단속 실시 김정화 2020.11.23
187569 산업부, 외투기업 채용박람회 개막…첫 온라인 방식 김정화 2020.11.23
187568 “내년부터 30인 이상 기업 ‘빨간 날’ 쉰다”… 유급 휴일로 보장 김정화 2020.11.23
187567 경상남도 도정 정책과제, “도민 여러분의 의견이 필요합니다” 김정화 2020.11.23
187566 경남소방, 정보개방·주민참여 확대로 차세대119 전환 가속화 김정화 2020.11.23
187565 세종 민관협력 배달앱 12월 중 순차 개시 김정화 2020.11.23
187564 스마트시티 세종 추진 성과 전국에 알린다 김정화 2020.11.23
187563 의정부시,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신청기간 연장 김정화 2020.11.23
187562 의정부시보건소, 장애인 인식 개선 캠페인 추진 김정화 2020.11.23
187561 의정부시 미술도서관, 한국건축문화대상 우수상 수상 김정화 2020.11.23
187560 의정부시 신곡2동, 꽃배추 식재로 아름답고 활력있는 거리 조성 김정화 2020.11.23
187559 의정부시 송산2동, 따뜻한 희망나눔 사랑의 김장 나눔 개최 김정화 2020.11.23
187558 안병용 의정부시장, 체육 분야 도지사 표창 수여 김정화 2020.11.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6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