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정산 미리보기’ 서비스 30일 개통…절세전략 짜볼까?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10.31 07:34

근로자가 올해분 연말정산 세액을 미리 알아보고 절세전략을 짜는 데 활용할 수 있는 국세청 연말정산 미리보기 서비스가 30일 홈택스(www.hometax.go.kr)에서 개통했다.

연말정산 미리보기는 올해 9월까지의 신용카드 등 사용내역이 사전에 제공돼 10월 이후의 지출내역에 따라 달라지는 소득공제액을 확인할 수 있다.

지난해 연말정산한 금액으로 미리 채워진 각 항목의 공제금액을 수정·입력하면 올해 예상세액을 계산해 볼 수도 있다. 개인별 3개년 세부담 추이와 실효세율에 대한 데이터 확인도 가능하다.

특히, 올해는 신용카드 소득공제율이 소비 시기에 따라 최대 80%까지 확대 적용된다.

▲ 공인인증서 로그인 후 연말정산 미리보기 초기화면.



카드 종류와 사용처에 따라 12월에 1540%인 공제율이 3월에는 사용처별로 2배로 상향되고 47월에는 일괄 80%까지 오른다. 812월 사용분은 12월과 같은 공제율이 적용된다.

신용카드 소득공제 한도액도 총급여 구간에 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