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019/10/30 [08:10]

    수정 삭제

    ▶▶ ★ 노무현 대통령이후...그냥, 하염없이 눈물만 흐릅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도올 선생의 평가가 떠 오릅니다. 문 재 인 대통령... 국민의 대통령이 맞습니다. 제발... 국가장으로 전환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