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브리오 패혈증 주의 당부

질병관리본부 | 입력 : 2010/08/05 [14:16]

질병관리본부(본부장 : 이종구)는, 본격적인 유행시기인 8월을 맞아 비브리오 패혈증 고위험군인 간 질환자(알코올성간질환, 간염, 간경변, 간암)나 만성질환자(당뇨병, 암환자 등), 노약자에 대해 첫째, 해산물을 충분히 익혀서 먹도록 하고, 둘째, 음식점에서는 해산물을 조리할 때 해수와 접촉되지 않도록 하며, 셋째,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 낚시나 해수욕을 삼가야 한다고 주의를 당부함

< 비브리오 패혈증 고위험군 >
간질환자, 알코올중독자, 당뇨병, 폐결핵 등 만성질환자, 위장관질환자, 부신피질호르몬제나 항암제를 복용 중인 자, 재생불량성 빈혈, 악성종양, 백혈병 환자, 면역결핍 환자

본부는, 주로 8~9월에 비브리오 패혈증 환자가 가장 많이 발생한다고하면서 매년 40~60건이 발견되어 이중 50% 정도가 사망하였으며 2006년 88건을 정점으로 최근 감소 추세를 보여왔고 주로 서해안과 남해안 지역에서 발생한다고 함

비브리오 패혈증 예방을 위해서 질병관리본부에서는, 비브리오 패혈증 고위험군으로 하여금 다음과 같은 사항을 준수하도록 당부함

○ 해산물을 충분히 익혀서 먹어야 함. 어패류는 껍질이 열리고 나서 5분동안 더 끓이고, 증기로 익히는 경우에는 9분이상 더 요리해야 함
○ 여름철 어패류는 가급적 -5℃ 이하로 저온 보관하고, 날 생선을 요리한 도마나 칼 등에 의해서 다른 음식이 오염되지 않도록 하며, 해산물 조리 시, 해수를 사용하지 말아야 함
○ 피부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낚시나 해수욕을 삼가야 함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