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자위대 기념식을 왜 여기서 해...'XX'

신대식 기자 | 입력 : 2016/07/13 [19:36]

 

 

일본의 자위대 창설 62주년을 기념하는 행사가 열리는 12일 오후부터 밤 늦게까지 서울 밀레니엄 힐튼호텔은 많은 시민들의 격렬한 항의로 현장은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행사에 참여 하려고 들어오던 일본 대사 차는 온 몸으로 돌진하는 '인간 폭탄'들에 의해 정문에 세워 보지도 못하고 뒷문으로 도망치기도 했다. 

 

 © 신대식 기자

▲     © 신대식 기자
▲     © 신대식 기자

 © 신대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일본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