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삶에 가장 가장 나쁜 영향을 미친 대통령은 '이명박'

가장 좋은 영향을 미친 대통령은 노무현,

서울의소리 | 입력 : 2016/10/07 [15:25]

 

경향신문이 시민 101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국민 삶에 가장 가장 나쁜 영향을 미친 대통령은 이명박인 것으로 나타났다.

 

역대 대통령 중 ‘당신 삶에 가장 나쁜 영향을 미친 대통령은 이명박이라는 응답이 31.0%로 가장 높았다, 

 

이어 전두환(23.1%), 김대중(10.1%), 노무현(9.8%), 박정희(5.3%) 전 대통령 등이 그 뒤를 이었다.

 

‘당신 삶에 가장 좋은 영향을 미친 대통령은 누구인가’ 라

고 물은 결과 노무현이라는 응답이 40.4%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박정희(27.3%), 김대중(11.5%), 김영삼(3.5%) 등의 순이었다.

 

대통령 평가는 세대·학력 등에 따라 확연한 차이를 보였다. 노무현 전 대통령은 20·30대에서 평균 60%가 넘는 지지를 받은 반면 박정희 전 대통령은 50대 이상에서 40%대의 지지를 얻었다.

 

김대중 전 대통령은 40·50대 남성으로부터 상대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대학 재학 이상 학력자 중에서는 노무현 전 대통령이라는 응답이 48.5%로 전체 평균을 웃돌았고, 고졸 학력 이하는 박정희 전 대통령이라는 응답이 35.4%였다.

 

직업별로 회사원과 학생 등은 노무현 전 대통령을, 자영업자나 농어민은 박정희 전 대통령을 꼽는 비율이 높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명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