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03번 박근혜
이제 박근혜가 아닌 503번이다.
 
서울의소리   기사입력  2017/04/01 [16:06]

3월 31일 새벽, 박근혜(503번)가 구속됐다. 박근혜는 서울구치소에서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

 

구속영장이 발부된 지 약 1시간 후 서울 구치소로 이송된 박근혜는 이제 청와대는 물론이고 삼성동 자택에서 생활하던 것과는 전혀 다른 방식의 생활을 할 수 밖에 없다.

 

구치소 생활대부분 박근혜로서는 처음 경험하게 되는 것들로 보인다.

 

 

1. 이제 박근혜가 아닌 503번이다.

 

구치소에서는 이름으로 불리지 않는다. 파면으로 인해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도 사라진 이상, ‘대통령님’으로 불리지도 않는다.

 

박근혜는 이제 수의에 부착된 ‘수인번호’로 불리게 된다. 서울구치소는 31일 저녁, 박근혜가 '503번'의 수인번호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제 ‘503으로 불리게 된다.  

 

2. 이제 ‘올림머리’를 할 수 없다.

 

구치소에 입소하게 되면 갖고 있는 소지품을 모두 영치해야 한다. 올림머리를 하기 위해 사용한 ‘실핀’도 모두 빼내 제출해야만 한다.

 

3. ‘머그샷’을 찍어야 한다.

 

이건 여권사진도 아니고, 증명사진도 아니다. 자신의 이름표를 들고 키 측정자 옆에서 ‘수용기록부’ 사진을 찍어야 한다.

 

박근혜는 실제 "목욕을 한 뒤 수인번호 503번이 새겨진 수의로 갈아입고, 수용기록부에 들어갈 사진을 촬영했다고 한다.

 

4. 패션정치를 할 수 없다.

 

503번은 대통령으로 근무할 당시, 외교행사 등에서 옷의 색깔로 메시지를 던져왔다. 

 

하지만 이제 그걸 할 수 없다. 503번은 “여성 미결수에게 제공되는 연두색 겨울용 수의”를 입게 된다.

 

5. 1440원짜리 식사를 해야한다.

 

구치소가 제공하는 음식의 가격이 1440원이다. 물론 영치금으로 구치소에서 판매하는 다른 음식은 구입해 먹을 수 있다.

 

"영치금 사용 한도는 1일 최대 2만원이지만, 비싼 침구나 약품, 도서 등의 구입 비용은 제한을 받지 않는다. 구치소 먹거리는 훈제닭, 과자류, 우유, 빵, 과일, 김, 장아찌류 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6. 직접 설거지를 해야한다.

 

식사를 하고 나면 세면대에서 식판을 설거지해서 반납해야 한다.

 

이 방에는 “접이식 매트리스와 관물대, 1인용 책상 겸 밥상”이 갖춰져있다. 그리고 체널이 고정되어 있는 TV를 정해진 시간대에만 볼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Share on Google+ 구글+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스토리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블로그
기사입력: 2017/04/01 [16:06]  최종편집: ⓒ 서울의소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 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