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트럼프 “한국은 역사적으로 중국의 일부였다더라...“
 
서울의소리   기사입력  2017/04/19 [13:38]

미중 정상회담 당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한국이 역사적으로 중국의 일부”라고 말한 내용을 트럼프가 공개해 파문이 일것으로 보인다.

 

지난 12일(현지시간) 미국 월스트리트저널 유료기사에 실린 트럼프 인터뷰에서 그는 “시진핑으로부터 한국과 중국의 역사에 대한 수업을 받았다”며 “수천년간 북한과 한국을 상대해본 중국에 따르면 북한을 다루기는 매우 쉽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나는 중국이 북한을 다룰 수 있을 것이라고 믿어왔는데 우리의 생각과는 상황이 다를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해당 발언과 함께 트럼프는 “한국은 역사적으로 사실상 중국의 일부였다더라”며 여기서 말한 한국은 북한이 아니라 한국 전체라고도 표현했다.

미국 온라인 경제뉴스 전문매체 쿼츠(Quartz) 역시 19일 “트럼프가 시 주석과 면담 후 월스트리트저널에 말한 해당 발언은 완전히 틀렸고 남한 사회를 완전히 격분하게 만들 수 있다”며 우려를 표했다.

 

쿼츠는 또 “트럼프는 아시아 지역의 역사에 대한 자신의 지식이나 견해가 없고 시 주석으로부터 들은 게 다일 것으로 추정된다”며 “시 주석의 역사관은 어디서 왔겠는가. 중국 국가주의로부터 아니겠는가”라며 트럼프가 인터뷰에서 한 발언을 평가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Share on Google+ 구글+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스토리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블로그
기사입력: 2017/04/19 [13:38]  최종편집: ⓒ 서울의소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럼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주간 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