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바구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거짓말 대통령 이명박! 부패 ,무능, 비리, 정치 그만하라,
1월 29일 서울역에서 주권의 권리와 책임을 호소합니다.
 
서울의소리   기사입력  2011/01/26 [22:14]
"이명박과 한나라당의 空約" 반값등록금, 무상급식, 가스비인하, 중소기업활성화, 서민이 잘사는 나라, 중소상인보호, 중산층두텁게, 뉴타운 재개발, 농어촌기살리기... 주가 5000가기, 747달성, 하도 약속한 空약이 많아 헷갈린다.
 
실제로는 이 모든 것을 지키지 않았다. 심지어 야권에서 실천하자고 외치면 포퓰리즘이라고 깎아 내리고, 지난 12년 한나라 지자체장들의 부패상은 이나라를 좀 먹다가 지방경제를 거덜내고 있다.
 
뇌물과 공금유용에 질펀하게 즐긴 이대엽, 안상수... 함바집에 떡고물에 낚인 경찰 수뇌부... 성접대 스폰서에 연루된 떡검... 촌지에 수학여행에 용돈챙긴 교사들... 토건족들의 입찰비리 4대강 파헤치기... 온나라가 썩어 문드러지고 있었다. 거기에 구제역, 물가폭등... 가스비는 열심히 잡고 있다. 택시운전기사분들이 무서운 줄은 알고 있는 모양이다. 하지만 가스비는 잡아도 다른 물가가 튀면 가스비 100원 200원 안올린 것 보다 더 많이 가난해 진다.
 
이기심에 쩌든 국민들! 자신의 입에 허연 쌀밥만 들어가고 잇권만 챙겨주면 남이야 뭐가 되든 상관없다고 얼굴에 철판을 깔고 사는 사람들... 남의 고통을 되돌아 보지 않고 열심히 놀러다니는 사람들... 인과응보이다.
 
개헌논의... 식빵에 독약발라 팔기... 이재오 독약장수... 권력구조 개편, 기본권 개편... 흐흐흐 권력구조개편은 끼워 팔기... 진짜 팔아먹으려고 하는 것은 국민의 기본권을 제약하여 영구집권을 하는 것... 베를루스코니 이탈리아 총리처럼... 초헌법적인 제왕의 나라를 만들려고 하는 이명박과 이재오...
그리고 친이계 친위부대...
 
기본권... 신체의 자유,,, 거주이전의 자유,,, 언론 출판의 자유, 표현의 자유... 집회 및 결사의 자유, 노동 3 생존권, 모두 다 옥죄어 비밀경찰국가를 만들어 국민들의 삶을 통제하려는 저 간악한 악의 무리 들... 부화뇌동하는 정치인들...
모락 모락 연기를 지피고 있다.
 
아우슈비츠행 버스 창에 그려진 웃는 사람들의 얼굴... 그 속에는 이빨빠지고
살이 터진 유대인들이 죽음의 가스실로 가면서 하늘에 살려달라고 울면서 기도를 올리고 있었지... 그들을 가스실로 안내하며 지한목숨 살아 보겠다고 천연덕스럽게 나찌에 부역하는 유대인들... 오늘 한국 사람들의 얼굴과 겹쳐지는 이유는 무엇인가? 남의 고통을 외면하고 그들이 다 무너지고 나면
그 다음은 당신 차례인데...
 
영화 브이 훠 벤데타를 본적이 있나요? 타인의 방을 본적이 있나요?
당신의 안방이 도청되고... 당신이 연인과 나누는 대화는 하드디스크에 저장되고... 가는 곳곳마다 cctv 촬영되고... 허튼소리 한방이면 당신은 감옥으로
쥐도 새도 모르게 끌려가 고문당하게 된다... 생체실험의 마루타가 된다...
 
한나라당 저들이 바라는 세상은 영원한 친일매국노 세상... 역사도 왜곡하고,
정신을 지배하여,.. 제2의 이승만, 박정희 정권을 만들려고 한다.  
 
깨어나라 대한민국... 국민들이시여!
이 엄청난 어둠의 시련을 이겨내기 위해 
오직 가슴에는 애국 애족의 마음으로 무장을 하고  한손에는 양심을 들고
한손에는 촛불을 들고 분연히 일어서야 합니다.  오늘 저항하지 않으면
내일 노예가 됩니다.
 
너희들 한줌도 안되는 친일 매국노 세력들아!  대리석 바닥에 머리를 찧으며
반성하라!!!  가슴을 쥐어 뜯으며 스스로 잘 못했다고 용서를 빌라!!!
어쩌면 지금이 마지막 참회의 기회일지 모른다...  
속죄를 하고 양심을 되찾기 바란다!!!
 
2011년 1월26일
이명박 탄핵을 위한 범 국민운동본부 http://cafe.daum.net/antimb?t__nil_cafemy=item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Share on Google+ 구글+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스토리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블로그
기사입력: 2011/01/26 [22:14]  최종편집: ⓒ 서울의소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마로니에방송 첫 페이지

주간 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