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지사 개표 21,8%, 김경수 김태호에 141표차 역전 성공

서울의소리 | 입력 : 2018/06/13 [23:00]

6.13 지방선거 경남도지사 개표가 진행 중인 가운데 선두를 달리던 김태호 자유한국당 후보를 제치고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역전에 성공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13일 오후 11시 15분 기준 개표진행상황에 따르면 개표가 21,7% 진행된 가운데 김경수 후보가 48%(득표수 18만5157표),로 47,9%(득표수 18만5016표)인 김태호 후보를 134표차로 앞서면서 녁전에 성공했다.

 

앞서 방송 3사 출구조사 결과 김경수 후보는 56.8%로 1위, 김태호 후보는 40.1%로 2위가 예상됐다. 그러나 15%p 이상 차이가 났던 출구조사와는 달리 두 후보의 순위는 개표 이후 달라졌다.

 

오후 9시 기준 개표진행 상황 당시에는 김태호 후보 51.49%(득표수 4만2575표), 김경수 후보 44.33%(득표수 3만6652표)로 5923표 차이가 나기도 했다. 

 

두 후보의 혼전세가 이어지고 있고, 아직 창원시 성산구의 개표가 진행되지 않아 정확한 결과를 위해서는 시간이 더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지상파 방송 3사의 출구조사는 칸타퍼블릭, 코리아리서치센터, 한국리서치 등 3개 조사기관에 의뢰, 당일 오전 6시부터 오후 5시까지 전국 640개 투표소에서 투표자 17만명을 대상으로 조사됐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김경수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