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시민당 비례대표 34명 명단 발표... 순번 배치는 24일 확정

서울의소리 | 입력 : 2020/03/23 [21:41]

더불어시민당 공천관리위원회가 23일 34명의 비례대표 후보를 발표했다. 

 

 

이 날 발표된 비례대표 후보자 34명은 더불어민주당에서 선출된 비례대표 후보자 20명과 시대전환과 기본소득당에서 추천한 인사와 시민사회 추천 인사 14명으로 구성됐다. 

 

기본소득당 용혜인 대표와 시대전환 조정훈 공동대표는 비례대표 후보자로 확정됐으나 가자환경당과 가자평화인권당이 추천한 인사는 비례대표 후보 명단에 포함되지 않았다. 

 

시민사회 추천 인사로는 양이원영 에너지전환포럼 사무처장, 신현영 전 대한의사협회 대변인, 문아영 사단법인 피스모모 대표, 권인숙 한국여성정책연구원장, 유정주 한국애니메이션산업협회장, 이미영 전 환경부장관 정책보좌관, 윤미향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연대 이사장, 경만 중소기업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 남기업 토지+ 자유연구소장, 박주봉 전 대주코레스 회장, 이창현 전 KBS 이사, 이동주 한국중소상인자영업자총연합회 부회장 등 12명이다. 

 

비례연합정당 출범 약정에 따르면 소수정당 후보는 1~4번, 시민사회 후보들은 5~10번에 배치하고 11번부터 민주당 비례대표 후보자를 배치한다고 되어있다.

 

그러나 더불어시민당이 소수정당 후보와 시민사회 후보 14명을 명단에 포함시키면서 순번 배치를 놓고 갈등이 벌어질 수 있다는 후문이다. 

 

시민당이 발표한 비례대표 후보자 34명의 성비는 남성이 15명, 여성이 19명으로 구성됐다.

 

시민당은 24일 최고위원회 회의를 통해 비례대표 후보자 순번을 결정한 후, 비례대표 선출 선거인단의 찬반투표를 통해 확정한다는 계획이다. 

 

아래는 더불어시민당이 발표한 비례대표 후보 34인의 명단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