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청, “부정·불량 식품 휴대폰으로 확인합니다”

김화경 | 입력 : 2010/02/25 [12:29]
앞으로는 부정·불량 식품이나 긴급회수 식품 등의 위해식품 정보를 휴대폰을 통하여 손쉽게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윤여표)은 국민들이 부정·불량 식품정보나 긴급회수 식품정보를 신속하게 언제 어디서나 모바일을 통하여 한번에 확인 할 수 있도록 2월25일(목)부터 ‘위해식품정보 모바일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통합LG텔레콤 가입자의 경우 휴대폰 웹서핑 화면에 ‘위해식품’ 아이콘 클릭 한번으로 인터넷주소 입력 없이도 위해식품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SKT와 KT 가입자는 휴대폰에서 ‘모바일식품나라’ (http://m.foodnara.go.kr)에 접속하여 위해식품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모바일식품나라’에서는 식품영양정보, 유전자재조합식품(GMO), 안전식품인증제(HACCP), 식품첨가물 등 식품안전과 관련된 정보도 제공하게 된다.
 
식약청은 현재 대형판매점이나 중·소형 판매점에서 바코드를 이용한 ‘유해식품 판매 차단 시스템’을 구축하여 운영하고 있다. 앞으로도 국민이 안전정보를 쉽게 확인 할 수 있도록 식품뿐 아니라 의약품 등으로 모바일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보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