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김건희 고모 "윤석열 검찰총장 때 대검 응원화환 내가 주도"

자발적이라던 윤석열 총장 응원 화한, 김건희 고모가 연출(?)

서울의소리 | 기사입력 2022/07/17 [00:43]

김건희 고모 "윤석열 검찰총장 때 대검 응원화환 내가 주도"

자발적이라던 윤석열 총장 응원 화한, 김건희 고모가 연출(?)

서울의소리 | 입력 : 2022/07/17 [00:43]

자발적이라던 윤석열 총장 응원 화한, 김건희 고모가 연출(?)
김건희 고모 김모 목사, 전국기독교총연합회 설교에서 자백
김 목사 소속된 전국기독교총연합 집행부 尹 지지자로 채워져

 

지난 2020년 10월 28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앞 거리에 윤석열 지지자들이 보낸 화환이 늘어서 있다. 윤석열 검찰총장을 응원하는 내용으로 대검찰청 정문 앞에 설치된 이 화환들은 300개를 넘겼다. (사진=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검찰총장이던 시기, 조국 전 장관 수사, 검찰 인사, 징계 국면 등에서 대검찰청 앞에는 윤 총장을 응원하는 화한들이 줄지었는데, 응원 화한 전시를 자신이 주도했다고 김건희 의 고모가 스스로 밝혔다. 

2019년 조국 전 장관 수사 이후 법무부장관과 윤석열 당시 검찰총장의 대립 국면 마다 서초동 대검찰청 앞에는 윤 당시 검찰총장을 응원하는 화환 수백개가 놓여 꽃길이 만들어지기도 했다.

그런데 김건희의 고모인 김모 목사가 "저는 2019년 조국 사태가 있을 때부터 대검 앞 화환 전시회를 주도했다"고 밝혔다. 자발적 응원화환이 아니라 자신이 연출한 응원화환들이었다는 것이다.

김 목사의 설교가 나오는 유튜브 방송을 15일 뉴스버스가 확인한 결과, 김 목사는 지난 2월 22일 부산그린나래호텔에서 열린 한국보수시민단체 및 전국기독교총연합회(이하 전기총연) 출범식에서 "지금까지 한국 역사상에서 검찰총장이 이렇게 환대를 받은 나라는 처음이었다고 생각을 한다"면서 당시 화환 전시를 주도했다고 말했다.

김건희의 고모 김모 목사가 지난 2월 22일 부산 그린나래호텔에서 열린 한국보수시민단체 및 전국기독교총연합 출범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크리스천투데이 유튜브 영상 캡처) 


실제 김 목사의 카카오톡 프로필 과거 사진 내역에는 2020년 10월 21일과 29일 대검찰청 앞 화환을 촬영한 사진이 담겨있다.

김 목사는 "윤 총장이 대통령을 나오고 싶어 했느냐, 아니다. 국민이 불러냈다"며 "그런데 그 계획을 누가 행한 것이냐. 하나님께서 이미 그 마음에(있었던 것)"이라고도 주장했다.

 김건희 의 고모인 김혜섭 목사의 휴대전화 프로필 사진 (사진-김건희 고모 카톡)

 

또 김 목사는 당시 국민의힘 대선 후보였던 윤 대통령 부부를 둘러싼 무속 논란을 방어하려는 듯 "집안에 기독교 목사와 신자가 많다"며 "마귀들이 대한민국을 죽이고, 또 더 나아가 교회를 죽이려고 윤 총장에게 지금 무속 프레임을 씌우는 줄 믿는다"고 주장했다.

김건희의 고모 김혜섭 목사가 2022년 2월 22일 부산 그린나래호텔에서 열린 한국보수시민단체 및 전국기독교총연합 출범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크리스천투데이 유튜브 영상 캡처) 

 

뉴스버스는 김 목사가 윤석열 검찰총장 시절 대검 앞에 놓여있던 화환 전시를 주도하게 된 경위와 자금 출처 등을 묻기 위해 김 목사에게 수차례 전화를 걸고 문자도 남겼지만 연결되지 않았다.  

김 목사는 최근인 지난 11~12일 열린 전기총연 정기총회에서 부이사장으로 선출됐다.

(사진=전국기독교총연합회) 

 

전기총연 집행부는 지난 대선 당시 윤 대통령을 지지하고 지원했던 사람들로 채워졌다. 면면을 살펴보면, 회장으로 선출된 임영문 목사와 사무총장 김철민 목사는 지난 2월 윤석열 당시 국민의힘 대선 후보 지지선언에 참여했던 인사들이다.

김 목사와 함께 부이사장으로 선출된 이정화 목사는 국민의힘 상임전국위원으로 지난 대선에서 국민의힘 선대위 기독인지원본부장을 맡았다.

운영위원장으로 선출된 정근 장로(그린닥터스 이사장)도 지난 대선 때 윤석열 대통령을 도왔다. 지난 1월 국제신문 보도에 따르면, 정 장로 아들은 정 장로의 권유로 윤석열 캠프에 합류해 중앙선대위에서 정책본부 내 기획을 맡았고, 부산선대위 청년보좌역으로도 활동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울산통 2022/07/17 [21:32] 수정 | 삭제
  • 뇌가없는건가? 저렇게 했어도 조용히 있으면 문제가 안될텐데 떠들고 다니다니..... 건희도 그렇고 건희집안은 나대고 싶어서 안달난 관종들인가?
김건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