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시론] '저팬 머니'를 한국에 투자한 결과

<일본의 입장에서 가장 완벽한 후보는 윤석열>
"한국을 조정하고 한국의 경제침탈과 정치예속화를 시켜 실질적인 신식민지화 기반을 마련할 것이다"

역사학자 김준혁 한신대 교수 | 기사입력 2023/03/18 [10:27]

[시론] '저팬 머니'를 한국에 투자한 결과

<일본의 입장에서 가장 완벽한 후보는 윤석열>
"한국을 조정하고 한국의 경제침탈과 정치예속화를 시켜 실질적인 신식민지화 기반을 마련할 것이다"

역사학자 김준혁 한신대 교수 | 입력 : 2023/03/18 [10:27]


일본은 1960년대부터 'JAPAN MONEY'를 한국에 투자했다. 윤석열의 아버지 윤기중으로 부터 시작해 엄청난 인원이 일본 정부의 돈으로 일본 유학을 하고. 그들은 한국으로 들어와 대학교수와 공무원, 국영기업, 대기업 임직원 그리고 정치인으로 자리를 잡았다.

 

일본 정부가 최소 50여년의 미래를 보고 저팬 머니로 다시 한반도를 지배하고자 한 것이다. 과거 일본이 '후쿠자와 유키치'를 통해 김옥균을 키우고 젊은 친일파를 만들어 새로운 시대를 만든다는 명분으로 국가를 장악하여 일본에 의해 조종되는 나라를 만들고자 했다.

 

이러한 노력에 의해 일본은 끝내 한반도를 집어 삼켰다. 2차세계대전 패배 이후 일본은 다시 한반도 점령 계획을 세웠다. 그것이 바로 한국 지식인 청넌들을 일본 대학으로 불러들여 공짜로 공부시켜 박사를 만들어 주고 한국으로 돌려보내 한국 사회의 기득권이 되게 하는 것이다.

 

그리고 그들은 일본의 숨겨진 욕구대로 충실히 이행하면서 한국 국민의 반일 감정을 희석시키면서 일본의 우월을 이야기 하고 일본과 친하게 지내며 새로운 한일관계를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본인들도 모르는 사이에 신친일파가 되어간 것이다.

 

JANPAN MONEY가 드디어 결실을 맺었다. 한국에 저팬 머니로 키우다시피한 윤석열을 대통령에 당선시킨 것이다. 한국내 친일세력들이 총단결해서 윤석열을 만들었다.

 

친일언론들이 윤석열을 미화하고 그가 하는 모든 행위를 찬양했다. 다른 후보들도 있었지만 일본의 입장에서 가장 완벽한 후보는 윤석열이었다. 그는 일본 문부성 1호 장학생 윤기중의 아들이었기 때문이다. 진정한 일본의 적자라고 할 수 있다. 박정희 이후 가장 일본인보다 더한 일본인으로 만들어진 사람일 수 있었다.

 

윤석열을 대한민국 대통령에 당선시킴으로써 일본은 과거 19세기 말의 방식이 아니라 21세기 방식으로 한국을 조정하고 한국의 경제침탈과 정치예속화를 시켜 실질적인 신식민지화 기반을 마련할 것이다.

 

일본 정부가 이번 회담의 결과로 한일청년미래기금을 만들자는 것은 친일청년들을 양성해서 영원히 한국을 친일의 나라로 만들어 지배하자는 것이다.

 

윤석열이 일장기에 고개를 숙이고 경건한 자세를 취한것은 실수가 아니다. 그것은 그의 마음에 있는 진정한 조국에 대한 충정을 표한 것이다.

 

진짜 일본의 오랜 한국 투자의 완성판이 2023년 3월16일에 일본 동경 기시다 총리 공관에서 드러난 것이다.

 

이제 대한민국 땅에서 국민들이 해야 할 일은 명백해졌다. 일본과의 새로운 전쟁을 시작하는 것이다. 그를 내쫓기 위한 전쟁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저팬 머니 장학생 윤석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