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홍준표·김영환, 골프·SNS..원희룡은 견인차 막고 道국장은 '히죽히죽'

野 "홍준표, 물난리 속에 팔공CC에 샷을 날리러 갔다...제 정신이냐? 직무감찰 진행해야"
홍준표 "대통령이라면 몰라도 주말은 내 자유시간...주말 골프금지 규정 있냐"

정현숙 | 기사입력 2023/07/17 [13:45]

홍준표·김영환, 골프·SNS..원희룡은 견인차 막고 道국장은 '히죽히죽'

野 "홍준표, 물난리 속에 팔공CC에 샷을 날리러 갔다...제 정신이냐? 직무감찰 진행해야"
홍준표 "대통령이라면 몰라도 주말은 내 자유시간...주말 골프금지 규정 있냐"

정현숙 | 입력 : 2023/07/17 [13:45]

 

폭우 참사 그 시각, 가장 큰 사망자를 낸 김영환 충북도지사는 구조는 뒷전이고 SNS 활동으로 빈축을 샀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경상북도의 폭우 초토화 속에서도 남의 일인 양 골프 라운딩에 나서면서 윤석열 정부의 공직자들이 '총체적 도덕불감증'으로 여론의 비난이 빗발친다.

 

나아가 국민 생명이 달린 1분 1초가 급한 위기 상황에도 충청북도 청주 오송 지하차도 침수 현장에서 사고 수습에 바쁜 견인차 출입을 방해하고 기자회견을 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과 만면에 웃음을 띄고 수행한 충북도 공무원의 처신이 논란이 되고 있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폭우가 내리던 지난 주말 골프를 쳐 논란이 일고 있다. 홍 시장은 경북 북부지역에 내린 집중호우로 예천 등에서 막대한 인명피해가 속출한 지난 15일 대구 한 골프장에서 지인과 골프를 치다가 중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북에서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19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이에 민주당 대구시당은 17일 논평에서 "전국이 물난리가 났고 국가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꾸려 전방위로 대책을 마련하고 있던 와중에 홍 시장은 팔공CC에 샷을 날리러 갔다"라며 "제 정신이냐?"라고 질타했다.

 

대구시당은 "국무총리는 총리실 공직기강팀에 즉각 명령해 홍 시장에 대한 직무감찰을 진행해야 한다"라며 홍 시장에게도 즉각적인 사과를 요구했다.

 

이에 대해 홍 시장은 페이스북을 통해 "대구는 다행히도 수해 피해가 없어서 비교적 자유스럽게 주말을 보내고 있다. 주말에 테니스 치면 되고 골프 치면 안된다는 그런 규정이 공직사회에 어디 있냐"라며 "대통령이라면 다르겠지만 그외 공직자들의 주말은 비상근무 외에는 자유다. 그런 거로 트집 잡는 권위주의 시대는 이젠 아니지요"라고 문제될 게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지난 16일 오송 지하차도 참사 현장을 찾은 원희룡 장관은 현장 관계자들이 “여기 견인차량 들어가야 됩니다”라며 “조금만 비켜줘 봐요”라고 외치는데도 “짧게 하고…”라고 인터뷰를 강행한다. 특히 원 장관에게 현장 상황을 브리핑하던 충북도 국장급 고위 공무원은 '히죽히죽' 환한 웃음을 띄면ㅅ서 뭇매를 맞았다.

 

원 장관의 인터뷰 장면은 SNS와 커뮤니티 등에서 공유되면서 "현장 견인차보다 기자 취재를 더 우선 하는 장관..투명하다..투명해" "사고 수습보다 기자회견이 더 중요한가”라는 비난의 목소리가 쏟아졌다. 옆에서 웃고 있는 공무원을 향해서는 "지금 물구경 갔냐?" "사람 죽어 나간 현장에서 지금 재밌냐”라고 힐난했다.

 

'충북인뉴스'에 따르면 김영환 충북도지사는 지난 15일 청주시 오송읍 궁평지하차도 침수로 구조활동이 펼쳐지는 시간에 SNS 활동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조활동이 진행되던 이날 오전 김영환 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폭우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며 “오늘도 많은 호우가 예상되므로 무엇보다 인명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앞서 산불 와중에도 음주 논란을 일으킨 장본인인 김 지사가 아무런 학습 효과도 없이 일분 일초를 다투며 구조활동이 펼쳐지는 시간임을 감안할  현장 출동에 늑장 대응 하면서 굳이 SNS로 게시물을 올리는 것이 적절한 처신인지 의문이다. 충북도청이 운영하는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에도 재난과는 무관한 관광홍보 콘텐츠가 게시되기도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윤정부 고위공직자들 도덕불감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