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日네티즌, '핵오염수 방출' 우려 목소리↑.."안전했으면 왜 보관하고 있었냐?"

'핵오염수 방류 결정 부정적 내용 댓글들에 많은 공감 보내' 

윤재식 기자 | 기사입력 2023/08/22 [12:14]

日네티즌, '핵오염수 방출' 우려 목소리↑.."안전했으면 왜 보관하고 있었냐?"

'핵오염수 방류 결정 부정적 내용 댓글들에 많은 공감 보내'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3/08/22 [12:14]

[국제=윤재식 기자] 일본 정부가 오는 24일 후쿠시마 핵 오염수를 바다에 방류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일본 내에서도 불안하다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 일본 정부가 24일 후쿠시마 핵 오염수 방류 결정을 했다는 소식이 일본 최대 포털 야후 저팬 메인 페이지 주요 소식으로 올라와있다  © Yahoo Japan


일본 언론들은 22기시다 후미오 일본총리가 도쿄전력 후쿠시마 제1원전에서 나오는 처리수(핵 오염수의 일본명)의 해양방출에 대해 기상조건 등에 지장이 없으면 24일에 시작한다고 표명했다고 일제히 보도했다.

 

일본 최대 포털사이트인 야후 저팬에서도 해당 내용을 속보로 주요 소식란에 올라와있으며 관련 기사에는 일본 국내 기사 중 가장 많은 댓글들이 달리는 등 일본 내에서도 이번 핵 오염수 해양 방출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상황이다.

 

▲ 22일 오전 일본 최대 포털 야후 저팬 내 가장 많은 댓글이 달린 '후쿠시마 오염수 방출 결정' 관련 TBS 기사  © TBS NEWS


일본 네티즌들의 이번 일본 정부의 결정에 대한 반응은 '이해한다'와 '우려스럽다'는 반응이 혼재되어 있다.

 

전체적으로 '이해한다'는 반응이 다소 우세하지만 야후 저팬관련 기사 중 댓글이 가장 많이 달린 ‘[속보] 정부, 24일 방출 개시 결정 후쿠시마 제일 원전의 처리수 순회 ([速報]政府24にも放出開始決定 福島第一原発処理水めぐり)’라는 제하의 <TBS News> 기사에서 많은 추천수를 받은 댓글들은 대부분은 이번 방류에 대해 부정적 내용이다

 

▲TBS의 22일 기사  ‘[속보] 정부, 24일 방출 개시 결정 후쿠시마 제일 원전의 처리수 순회 ([速報]政府、24日にも放出開始を決定 福島第一原発の処理水めぐり)’에 달린 댓글들 © Yahoo Japan

 

특히 가장 많은 추천수를 기록하고 있는 댓글은 기시다 총리는 어제 후쿠시마를 방문했지만 현지 어업인들을 만나지 않았으며 도쿄에서만 전어련과 회담했다. 분명히 (현지 어업인들에게서) 도망친 것이다. (후쿠시마) 현지는 (해양 방류를) 반대하고 있기 때문에 어느 정도 이해를 얻을 수 있었다라는 말을 하기 위해 전어련과 만난 것이다. 일단 처리수 방출이 시작되면 30년간 계속될 건데 가장 큰 피해를 입는 (후쿠시마) 지역의 어업인의 이해를 최우선으로 하지 않는 (일본 정부의) 자세에 의문이 생긴다 (岸田首相昨日福島訪問したのになぜか地元漁連にはわず東京全漁連会談したらかにげの姿勢地元反対しているから一定理解られたうべく全漁連都合いセリフをわせたのだろういったん処理水放出まると30年続くというなら風評被害地元漁連理解最優先にしない姿勢疑問)”로 기시다 총리가 방류 발표 전날인 어제 (21) 후쿠시마 현지 어업인들을 만나지 않고 일본 전국어업협동조합연합회 (전어련)를 만난 것에 대한 비판과 앞으로 30년간 오염수 방류로 인해 현지 어업인들이 큰 피해를 입을 것임을 알고 있음에도 별다른 노력을 하지 않고 이번 방류를 결정한 것에 대한 우려의 메시지를 담고 있다.

 

해당 댓글 이외에도 기시다 총리가 현지 어업인들의 입장을 듣지 않고 있다는 내용의 비판글들이 다수 공감을 얻고 있으며 처음부터 안전이 입증되어 있으면서 왜 큰 비용을 들여 여태껏 탱크에 보관하고 있었냐” “처리수가 안전하다는 데이터가 부족하다” “안심할 수 있는 대책이나 정보 공개 부탁한다등의 이번 방류 관련 부정적 댓글도 많은 추천수를 기록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댓글, TBS, 일본, 후쿠시마, 오염수, 방출, 부정적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