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서울-양평고속도로, 새로운 증거 '진짜 최적안' 배제..尹부부 직접 해명해야"

<서울·양평 고속도로게이트 국정조사 촉구 결의대회>
"이 사건은 노선 검증의 문제가 아닌 대통령 부부 부동산 특혜비리이며 명백한 국정농단"
"국토부, 비용 덜 들고 노선 거리 짧은 대안 노선 검토하고도 배제"

정현숙 | 기사입력 2023/08/23 [14:37]

"서울-양평고속도로, 새로운 증거 '진짜 최적안' 배제..尹부부 직접 해명해야"

<서울·양평 고속도로게이트 국정조사 촉구 결의대회>
"이 사건은 노선 검증의 문제가 아닌 대통령 부부 부동산 특혜비리이며 명백한 국정농단"
"국토부, 비용 덜 들고 노선 거리 짧은 대안 노선 검토하고도 배제"

정현숙 | 입력 : 2023/08/23 [14:37]

더불어민주당 고속도로 게이트 진상규명 대책위원회가 23일 오후 1시 국회의사당 본관에서 고속도로게이트 진상규명 촉구 결의대회를개최했다. 사진/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23일 “양평고속도로 종점 변경 관련해 김건희 여사 일가에 대한 특혜 의혹이 불거지는 가운데, 국토교통부는 서울-양평고속도로 원안의 문제점을 보완할 예타 보완안을 보고받은 것으로 밝혀졌다”라고 말했다.

 

고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 최고위원회의에서 “이 예타 보완안은 주민들의 요구사항을 모두 수용할 수 있는 진짜 최적안으로 설명이 되고 있다"라며 "이렇게 더 좋은 안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왜 계속 거짓말을 하며 이 문제를 끌고 가고 있는지 직접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는 해명해야 할 것”이라고 요구했다.

 

민주당은 전날(22일) 국토부가 예타를 통과한 서울-양평 고속도로 노선(원안)의 각종 문제점을 보완할 '예타 보완안'을 직접 검토하고도 이를 의도적으로 배제한 채 김건희씨 일가 땅이 대거 위치한 강상면 종점안을 '최적안'으로 선택했다고 밝혔다.

 

강득구 민주당 의원을 비롯한 양평군민, 시민사회단체는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긴급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국토부가 지난해 검토했던 보완안을 "진짜 최적안"이라고 소개하며 강상종점안이 최적안으로 선택된 데 대한 윤석열 대통령 부부 직접 해명을 촉구했다.

 

'예타 보완안'을 채택하면 IC(나들목) 설치 등 양평군민의 요구사항이 보완되고 교각 설치에 따른 불만 사항이 해소될 뿐만 아니라 노선 길이와 총사업비까지 크게 줄어드는데도 국토부가 보완안을 의도적으로 검토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민주당 경기도당 고속도로 게이트 진상규명 대책위원회는 23일 오후 1시 국회의사당 본관에서 고속도로게이트 진상규명 촉구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결의대회에는 강득구, 최종윤, 정춘숙 민주당 의원과 최재관 여주양평 지역위원장, 민생경제연구소 안진걸 소장, 김영호 서울시당 위원장, 여현정 양평군의원 등이 참석해 서울-양평 고속도로 게이트 에 대한 국정조사 촉구에 대한 결의를 다졌다.

 

대책위원회는 "서울-양평 고속도로 게이트의 본질은 2년간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포함해 15년간 검토와 조율을 통해 확정된 고속도로 노선을 윤석열-김건희 일가의 토지 인근으로 갑자기 변경하려다 발각된 사건"이라며 "노선변경 추진은 윤석열 대통령 취임 직후 이루어졌고 국책사업을 하루아침에 변경하려는 시도는 국가 최고권력의 작용 없이는 불가능하다고 보는 것이 상식이나 윤석열 정부는 국토부와 국회 간의 문제로 떠넘기고 어떠한 해명도 하고 있지 않다"라고 비판했다.

 

아울러 "이 사건은 노선 검증의 문제가 아닌 대통령 부부 부동산 특혜비리이며 명백한 국정농단"이라며 "윤석열 대통령은 더 이상 국토부와 양평군을 앞세워 여론조작과 여론몰이로 국민들과 양평군민을 현혹하지말고 국민들에게 직접 답해야 한다"라고 촉구했다.

 

나아가 "국토부의 조작, 은폐, 누락된 허술한 자료공개와 관계기관의 불성실한 자료 제출로는 국정농단의 진실을 밝힐 수 없기에 국정조사를 통해 고속도로 게이트의 모든 진상을 명명백하게 밝혀야 한다"라며 "국회가 적극적으로 나서주길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앞서 민주당 경기도당은 고속도로 게이트 진상규명을 촉구하는 경기도 동부권역 13개 지역위원회 공동 대책위원회를 발족하고 범국민 서명운동을 진행중이며 원희룡 국토부 장관과 전진선 양평군수를 공수처와 경찰청에 직권남용 등 혐의로 고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서울-양평 새로운 증거 진짜 최적안 확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