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김건희 명품수수는 몰카 공작' 19% 불과…'윤석열 김건희 사과' 요구 70% 넘어

[문화일보 여론조사] 국힘 지지층 51%도 “명품백 수수, 해명·사과 필요”

서울의소리 | 기사입력 2024/02/07 [11:19]

'김건희 명품수수는 몰카 공작' 19% 불과…'윤석열 김건희 사과' 요구 70% 넘어

[문화일보 여론조사] 국힘 지지층 51%도 “명품백 수수, 해명·사과 필요”

서울의소리 | 입력 : 2024/02/07 [11:19]

설 연휴를 앞두고 실시된 문화일보 여론조사에서 '김건희 명품백 스캔들'과 관련해 윤석열 대통령의 해명과 김건희의 사과가 필요하다는 여론이 71%이고 몰카 공작이므로 해명이나 사과할 필요 없다'는 응답률은 19%, '모름·무응답'은 10%였다.

 

<문화일보> 의뢰로 여론조사업체 엠브레인퍼블릭이 지난 4~5일 전국 성인 1005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6일 공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김건희 명품 백 수수와 관련해 어떻게 대응하는 것이 가장 적절한가'라는 질문에 '김건희가 직접 사과해야 한다'는 응답률이 40%로 나타났다. '대통령이 직접 설명해야 한다'는 응답률은 31%였다.

71%의 응답자가 김건희의 사과와 윤석열 대통령의 해명을 원하고 있는 셈이다. '몰카 공작이므로 해명이나 사과할 필요 없다'는 응답률은 19%, '모름·무응답'은 10%였다.

국민의힘 지지층도 24%는 ‘대통령이 직접 설명해야 한다’고 응답했고, 27%는 ‘김건희가 직접 사과해야 한다’고 답했다.

이 조사에서 윤 대통령의 직무수행도 긍정평가는 34%, 부정평가는 60%였다.

이번 조사는 100% 휴대전화 전화면접 방식으로 실시됐으며, 응답률은 12.6%,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3%포인트였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김건희 명품수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