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전광훈 해냈다’ 자유통일당, 국힘 비례1석 저지 기염..진보 성향 네티즌 "고맙다. 천국갈꺼야"

'자유통일당, 총선 비례득표율 2.26% 차지..36.6% 얻은 국민의미래 갈 수도 있었던 1석 저지',
'전광훈 "우리 당원들이 국힘 찍어서 우리 정당 망했다..이 돌대가리들아" 자당 지지자들에게 분노 표출',
'진보 성향 네티즌들 "전광훈이 애국했네" "간만에 좋은 일..천국갈껴" 등 조롱섞인 감사' 

윤재식 기자 | 기사입력 2024/04/12 [13:06]

‘전광훈 해냈다’ 자유통일당, 국힘 비례1석 저지 기염..진보 성향 네티즌 "고맙다. 천국갈꺼야"

'자유통일당, 총선 비례득표율 2.26% 차지..36.6% 얻은 국민의미래 갈 수도 있었던 1석 저지',
'전광훈 "우리 당원들이 국힘 찍어서 우리 정당 망했다..이 돌대가리들아" 자당 지지자들에게 분노 표출',
'진보 성향 네티즌들 "전광훈이 애국했네" "간만에 좋은 일..천국갈껴" 등 조롱섞인 감사' 

윤재식 기자 | 입력 : 2024/04/12 [13:06]

[정치=윤재식 기자] 사랑제일교회 전광훈 목사가 창당하고 고문으로 있는 극우정당인 자유통일당이 이번 총선비례대표 득표율에서 2.26%를 차지하는 놀라운 성과를 거두며 국민의힘에 갈 수도 있었던 비례의석 1석을 저지시키는 기염을 토했다.

 

▲ 제22대 총선 자유통일당 비례대표 개표 결과  © 다음 포털 캡쳐


'자유통일당 (대표 장경동 목사)'은 이번 총선 기간 진짜 보수를 참칭하며 국민의힘에 실망한 보수 성향 유권자들을 겨냥해 선거운동을 해왔다.

 

총선 직전 '자유통일당'은 비례대표 정당 지지율 5.9%까지 기록하며 최대 2석까지도 넘볼 수 있다며 기대감을 높였다.

 

그러나 결국 비례대표 획득 득표율 3%를 넘기지 못하며 국회 입성이 무산됐다.

 

▲ 자유통일당 지역구 개표 결과  © 다음 포털 캡쳐


이에 전 목사는 11일 오전 자유통일당 총선 해단식 행사에서 대한민국 5300만 국민은 다 미친놈들이라고 욕설을 퍼부으며 이번 선거에서 자유통일당이 3%를 득표율을 넘지 못한 이유가 국민의힘을 찍은 자유통일당 지지자들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자유통일당) 당원들 우파들끼리 싸우다 국민의힘 망한다니까 거기 찍어서 우리 정당이 망한거다이 돌대가리들아라고 분노를 표출했다.

 

▲ 진보성향 유권자들이 이번 총선에서 자유통일당의 비례대표 득표율이 국민의미래 비례대표 의석에 영향을 줬다며 전광훈 목사에게 조롱섞인 감사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 인터넷 댓글 캡쳐

 

전 목사 평가처럼 자유통일당 유권자들은 철저한 보수 성향 유권자들로 이들이 자유통일당을 찍지 않았으면 2.26% 표심은 모두 국민의미래로 집중됐을 것이며 국민의미래비례대표 득표율은 36.6%에서 38.86%로 상향돼 비례대표 의석 1석을 더 얻었을 수도 있다고 평가되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이 총선 결과를 통해 밝혀지자 더불어민주당 지지자 등 진보성향 유권자들은 온라인을 통해 전광훈이한테 감사하다고 인사 해야겠네요” “전광훈이 애국했네” “참나 고마울 때도 있네” “광훈이 간만에 좋은일 했구만 천국갈껴등 조롱 섞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본문이미지

▲ 지난 3월 29일 사랑제일교회 측이 대가성 돈 봉투를 기자와 유튜버들에게 건네는 장면이 서울의소리를 통해 포착됐다     ©서울의소리

 

한편 이번 총선에서 자유통일당이 비례대표 앞 순번 공천을 대가로 억대 금전 거래를 시도했다는 의혹이 YTN을 통해 보도되자 사랑제일교회 측이 이에 대응하기 위해 언론인들과 유튜버들에게 돈 봉투를 건네며 김영란법위반 소지가 될 수 있는 행동을 했다. 해당 장면은 서울의소리가 포착해 보도했으며 YTN도 이를 인용 보도했다.

 

아울러 총선 전 사랑제일교회 관계자들이 전 목사 딸이 대주주로 있는 알뜰폰 퍼스트모바일영업을 하며 자유통일당 당원 가입과 민주당 이재명 대표 등을 음해하는 등 불법 선거 운동을 벌이는 장면도 서울의소리를 통해 보도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 지나가다 2024/04/13 [08:10] 수정 | 삭제
  • 전광훈이가 권력욕심이 있어 선거 때마다 참여하지만 거의 2%를 못넘는다. 전광훈이를 2프로라고 호를 지어줘야겠다.
전광훈, 자유통일당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