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문가네 2022/07/07 [17:07]

    수정 삭제

    나는 박지현을 보면서 당당히 탈당을 결심했고 결행했고 후회하지 않는다.
광고
광고